밀짚모자 쓴` 이효리, 압구정역 출동!.."핑클 23주년 지하철 광고 감동"

글쓴이: Genisis  |  등록일: 05.17.2021 10:44:53  |  조회수: 605
이효리가 압구정역에서 발견됐다.

밀짚모자를 쓰고 어두운 가디건을 입은 수수한 차림의 이효리가 압구정역에 나타나자 핑클 팬들이 환호했다.

16일 핑클 팬클럽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핑클 데뷔 23주년 기념 전광판에 깜짝 방문한 리더횰"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과 사진이 게재했다.

영상 속에서 밀짚모자를 쓴 여성이 압구정역 지하도를 걷고 있다. 핑클 데뷔 23주년 기념 전광판 앞에 서서 웃음 지은 그 여성은 핑클 리더 이효리였다.

이효리는 팬들이 23주년 기념으로 십시일반으로 모아 지하철 전광판 광고를 게재하자 직접 찾아와 인증에 나섰다.


팽클 팬들은 "궂은 날씨에도 찾아주신 우리 리더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우리 오래오래 함께해요"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앞서 핑클 멤버들도 23주년을 축하해주는 팬들에게 "오래오래 함께하자"며 인사를 남겼다. 특히 옥주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핑클 멤버들과 함께 '캠핑 클럽'을 함께 했던 사진을 게재했다. 옥주현은 "지구력 , 인내력 일등인 23년지기. 내사랑 우리의 사랑 #핑키. 나도 변치않을게 .사랑합니다. 마스크 없이 다같이 캠핑갈 수 있는 그날까지 건강하게 버팁시다. (우리 리더님 말 기억하죠?!)"라고 썼다. 또 "데뷔23주년 맞이 한 핑클의 블랙 옥주현"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핑클은 1998년 데뷔해 올해로 23년을 맞았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