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리`, 미국캐스팅협회 선정 저예산 영화 부문 최고상

글쓴이: Daetothe bak  |  등록일: 04.16.2021 13:45:52  |  조회수: 74
한인 가족의 미국 정착기를 그린 영화 '미나리'가 미국캐스팅협회(CSA)가 수여하는 아티오스상(Artios Awards)을 받았다.

16일(현지시간) 미국 영화 전문 매체 할리우드리포터 등에 따르면 '미나리'는 제36회 아티오스상 시상식에서 저예산 영화 부문 최고상을 받았다.

미국 캐스팅 감독 등 1천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CSA는 1985년부터 영화, TV 드라마, 연극 분야로 나눠 배우 캐스팅의 독창성과 창의성 등을 기준으로 상을 수여한다.

CSA의 홈페이지 설명에 따르면 아티오스상은 '완벽하게 들어맞는다'는 뜻의 고대 그리스어에서 명칭을 따왔다.

드라마와 코미디 장르로 나눠 상을 주는 고예산 영화에서는 '더 트라이얼 오브 더 시카고7'(드라마), '보랏 서브시퀀트 무비필름'(코미디)이 최고상을 받았다.

디즈니의 '소울'은 애니메이션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