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최의 무용이야기

칼럼니스트: 진최

진 발레스쿨 원장, 한미무용연합회장

3727 W. 6th Street Ste 607 Los Angeles, CA 90020
323) 428-4429
웹사이트: http://www.balletjean.com
이메일: koaballet@yahoo.com

 
84. 발레 스트레칭으로 여행을 즐겁게
10/27/2019 11:15 pm
 글쓴이 : 발레리나
조회 : 1,623  
   http://www.balletjean.com [231]



발레 스트레칭으로 여행을 즐겁게 …

여행은 참 즐거운 일이다. 여행을 통하여 다른 사람들의 살아가는 모습과 새로운 세상과의 만남은 설렘과 감동 그 자체이며 우리의 견문을 넓힐 수 있다. 또한, 여행은 휴식을 통하여 삶을 재충전할 수 있으며 좋은 추억을 만들어 준다. 그러나 즐거워야 할 여행에도 불청객이 있다.

 주변에서 여행 다녀와서 몸살이 났다거나 병이 생기고 살이 쪘다는 얘기하는 경우가 있다. 여행을 하게 되면 생활패턴이 달라져 신체의 리듬이 깨져 불균형으로 일어난 현상이다. 여행 시 장시간 동안 자동차나 비행기를 타면서 불편한 자세로 한 좌석에 오래 앉아 있게 되면 다리가 붓거나 근육이 뭉치는 폐동맥 색전증으로 이코노미 클래스 증후군' 현상이 일어날 수도 있다. 그러므로 여행 시에도 적당한 운동이 필요하다. 최근 해외여행이 보편화되면서 여행 시 간편하게 할 수 있는 발레스트체칭 운동법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발레리나가 클래스 시작 전 반드시 하는 밴드 엑서사이즈는 일반 생활에서도 활용도가 다양하다. 가볍고 부피가 작아서 집에서나 여행 시 언제 어느 곳에서든지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탄성 밴드라고도 불리며 신축성 있는 고무 재질로 되어 있어 모든 방향으로 탄력의 힘을 이용하여 자신의 근력이나 체력에 맞도록 방향과 각도와 강도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다.

세라 밴드의 저항력을 이용하여 “쁠리에, 롤로베, 폴 데브라”등 발레 동작을 통하여 전신에 근력 강화 운동을 할 수 있다. 미국의 물리 치료사 협회 (APTA)에서 인증하여 재활치료 및 스포츠 의학 분야에서도 사용되고 있고 근래에는 미용 및 다이어트, 피트니스 분야에도 사랑받고 있다.

나는 지금 한국, 방콕, 싱가포르 동남아를 여행 중이다. 새벽6시 기상 밤 10시까지 비행기 타고, 기차 타고, 배 타고, 때로는 계속 걷기도 하고 빡빡한 일정이다. 저녁에 호텔에 돌아오면 몹시 피곤하여 움직이지도 못할 정도가 된다. 그러나 내가 준비해 간 세라 밴드로 매일 밤 30분씩 엑서사이즈를 했더니 여행 중에도 지칠 줄 모르고 새벽에 칼럼을 쓴다. 발레 스트레칭으로 여행이 한층 즐겁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96 96. 꿈나무 발레리나 인재양성 봄학기 프로그램 개강 01/27/2020 1165
95 95. 매튜 본 백조의 호수 공연리뷰 01/20/2020 1152
94 94. 새해 운동 결심 작심삼일 No 01/13/2020 1368
93 93. 새해결심 다이어트 발레 01/06/2020 1407
92 92. 양로병원 방문 춤을 추며 사랑의 봉사 12/30/2019 1596
91 91. 발레 사랑 올 해도 행복합니다. 12/23/2019 1533
90 90. 우리 선생님이 호두까기 인형의 눈의 요정 12/16/2019 1368
89 89. 몸치 탈출 연말파티 걱정 뚝. 12/08/2019 1442
88 88. 아스타나 발레 공연리뷰 (Astana Ballet) 12/01/2019 1412
87 87. 마술피리( Magic Flute) 오페라 공연 리뷰 11/27/2019 1314
86 86. 발사모 강좌, 매튜 본 백조의 호수 11/17/2019 1650
85 85. 발레를 배우며 봉사도하고... 11/04/2019 1967
84 84. 발레 스트레칭으로 여행을 즐겁게 10/27/2019 1624
83 83. 몸치의 해결은 발레로 시작한다. 10/17/2019 1728
82 82. 나는 오페라 보는 여자. 10/13/2019 137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