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shareclue@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이랬었으면! 라고 후회하는 은퇴자의 이야기!
09/16/2018 04:24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1,936  
   http://wemembers.tistory.com/ [212]



우리 미주 한인의 이민 첫세대들은 자신의 영달보다는 가족의 생계와 안위를 위해 밤낮을 불철주야 일만 하고 살았었습니다.  그러다 어느덧 은퇴를 하는 시기가 다가오고 지금과 같이 인터넷이 발달하지 못한 상태에서 정보의 부재로 떠밀리듯이 은퇴를 하다보니 경제적인 준비를 하지 못한 상태에서 은퇴를 해 은퇴후 경제적인 곤궁으로 은퇴 전의 생활에도 전혀 미치지 못하는 암울한 노후를 보내는 것을 지근거리에서 많이 보셨을 겁니다.


그러나 이제 베이비 부머 세대로 들어간 미주 한인 세대나 그 언저리에 걸친 세대들은 인터넷을 중심으로 제공된 정보와 언론을 통해 그리고 사회 단체나 종교 단체 그리고 카더리~~ 라는 어깨 넘어로 들은 이야기로 나름 준비를 했었고 자식은 자식! 나는 나! 라는 생각을 가지고 계신 분들도 있어 나름 은퇴 준비를 하신 분들도 많고 과거 이민 1세대들이 열악한 자영업을 하다보니 본인의 은퇴 연금 조성을 등한시 것과는 달리 직장 생활이나 은퇴 연금 조성에 신경을 쓰기도 했었습니다,

그런 준비를 철저하게 한 우리 한인들도 결국 은퇴를 한 이후 생각치도 못한 내용으로 후회를 하는 경우가 허다하다고 합니다.  물론 이런 후회는 미 주류 사회에서도 공통적으로 느끼는 사안이기도 한데 오늘은 미주 한인 은퇴 세대들이나 미 주류 은퇴 세대들이 은퇴 후 공통적으로 후회를 하는 내용을 중심으로 묘사를 할까 합니다.


면도하다, 화장하다 깊게 파인 주름으로 지난 세월 뒤돌아 보기!!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1122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코로나 펜데믹! 미국 사회의 변화! 남들은 앞서가는데, 우린 07/16/2020 3133
704 우리가 경계해야 되는 중국제 휴대폰 사용!! 10/31/2018 1782
703 말 많은 Airbnb! 그 이면을 들여다 보았다!! 10/30/2018 1572
702 호불호가 갈리는 자동차 리스 프로그램!! 10/27/2018 2232
701 나의 사랑 꽁까이()를 찿아 삼만리!! 10/26/2018 1766
700 항공사가 꼭 알아야 하는 탑승객의 7가지 불만 사항들!! 10/24/2018 1642
699 미국 관광지에서의 암표상 행패를 보았다!! 10/23/2018 1558
698 아이들과 함께 하는 크루즈 여행!! 10/20/2018 2111
697 이 금액만 지불하면 항공기 탑승이 무제한 10/19/2018 2153
696 말썽 많은 Airbnb! 속살을 들여다 보았다!! 10/17/2018 2328
695 다시 보는 일반 미국인들의 국가관!! 10/16/2018 1542
694 공항 검색대에서 치마를 벗은 어느 여인 이야기!! 10/13/2018 3132
693 음주 운전! 미국은 살인 행위, 한국은 일탈 행위 10/12/2018 1805
692 항공기가 심하게 흔들린다!! 내가 해야 되는 것은 10/11/2018 1868
691 취중에 수술을 집도한 어느 의사 이야기!! 10/10/2018 1732
690 대통령에게 고마움을 표시한 그 사람!! 10/09/2018 151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