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황량한 미국의 어느 도시!! 버려진 이유는
06/21/2018 04:03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1,455  
   http://wemembers.tistory.com/ [80]



필자가 거주하는 캘리포니아 새크리멘토에서 5번이나 99번 고속도로를 타고 남쪽으로 약 40분 정도를  운전하고 가면 Stockton (스탁튼) 이라는 도시가 나옵니다.   그 도시는 과거  수 만톤이 넘는  외국 선박들이  샌프란시스코를 경유  스탁튼 항만에 도착을 해  쌀을 싣고 가던  무척 바쁜 도시 중의 하나였었습니다. 그로 인해 미국에서 부동산 광풍이 불었을때  그곳의 개발 경기는 타의 추종을 불허 할 정도로 막강했었던 곳입니다. 주로 라티노와 흑인의 인구 비율이 많은 곳으로  농업이 주를 이루던 도시 중의 하나 였기도 했구요...

 

그러던 스탁튼이 부동산 경기가 시들하면서  아예 버려지다시피 하는 도시가 된겁니다. 원래 스탁튼은 고용 창출이 그리 많은 도시는 아닙니다. 또한 웰페어로 연명을 하는 인구들도 많고  농업 일용직 분야에 일을 하는 히스패닉이 많다보니 자연 소득 수준도 낮게 형성이 되는 곳입니다. 그런 도시가 아예 버려지다시피 하더니 이젠 유령 도시가 되었고 하나 둘씩 사람들이 떠나는 도시가 되어 버렸습니다.

 

위정자들은 어떻게든 도시를 살려 보려고 노력을 했었지만 역부족이고 급기야 시당국은 파산을 신청을 하여 자구책 마련에 모든 힘을 경주를 했으나 끝이 보이지 않은 도시가 되어 버린 겁니다. 이런 버려진  도시인 Stockton, Ca!!  그 도시는 왜? 버려졌을까?  부동산 광풍의 폐해를  입은 미국의 많은 도시는 그래도 회생을 하는 기미가 보이는데  왜? 유독 스탁튼만 버려진 도시로 유명세를 타는지, 근래 미국 대도시를 중심으로 아니 중소 도시도 포함이 됩니다만 이상 현상을 보이는 매물이 없어서 못산다! 라는 주택 가격의 이상 현상과 비교해 그런 뜨거운 현상이 미국 어느 도시나 다 마찬가지가 아니라는 모습을 위에서 언급한 스탁튼(Stockton)이라는 도시를 예를 들어 아래에 자세하게 소개할까 합니다.(위의 화보는 개발을 하다 중단된 스탁튼 시  주택가의 모습입니다!!)


범죄와 마약으로 얼룩졌었던 도시가 부동산 광풍으로 잠시....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1040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589 Tip!(봉사료), 팁에 대한 미국인과 한국인의 생각 차이!! 06/25/2018 1127
588 우리가 모르는 미국 자동차 제조사의 숨겨진 워런티!! 06/24/2018 907
587 입이 딱! 벌어지는 일본 소고기 이야기!! 06/23/2018 1241
586 숨어서 지켜보다 티켓주는 미국 짭새들!! 06/22/2018 1585
585 황량한 미국의 어느 도시!! 버려진 이유는 06/21/2018 1456
584 스시집의 창궐! 그리고 멸종되는 참치들!! 06/20/2018 1234
583 이혼한 미국 여성이 토로하는 속마음!! 06/19/2018 1344
582 의사의 무관심으로 비참하게 전락한 어느 여성의 운명!! 06/18/2018 1170
581 그로서리 마켓 카트에 나는 무엇을 담았을까 06/17/2018 946
580 사회보장 연금! 내가 오판했었던 내용 10가지!! 06/16/2018 1225
579 Fast food 식당의 불편한 진실!! 06/15/2018 1320
578 살만하니, 찿아드는 병마!! 06/14/2018 1025
577 직장 동료 혹은 상관과의 사내 데이트! 그리고 후폭풍!! 06/13/2018 1155
576 집, 월급까지 차압당한 어느 미국인 이야기!! 06/12/2018 1350
575 항공사가 꺼리는 탑승객의 권리 10가지!! 06/11/2018 137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