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shareclue@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부서진 마리아의 아메리칸 드림!!
02/23/2018 07:19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1,397  
   http://wemembers.tistory.com/ [144]



어휘의 뜻도 모르고, 그게 무슨 말인지도 모르고, 그 기자분이 기사를 송고할때 그 기사 내용을 보고 상처를 받는사람이 있는지 한번쯤 헤아려 보고 글을 썼는지 무척 의심스럽습니다. 아니면 앉아서 어디서 적당하게 각색을 했는지도 모릅니다. 소위 말해서 앉아서 기사를 쓰는 소위 편한 기자인지도 모릅니다.  그러한 글들을 읽는 분들의 입장은 한번 생각을 해보셨는지 의심스럽습니다. 그러나 제가 이 기사를 쓰신 분과

각을 세우려는 것은 아닙니다!!


우리 주위에는 여러가지의 상황으로 본의 아니게 신분이 불법이 되신 분들이 많습니다. 그분들은 바로 여러분이  사시는 옆집의 아줌마 아저씨 일수도 있습니다. 아니 셩당이나 교회에 나가시면 살갑게 맞이해 주시는 형제님이나 자매님이 되실수도 있습니다.  어른은 그렇다치더라도 아무것도 모르는 천진난만한 나이에 부모의 손에 이끌려 국경을 넘었거나 혹은 비행기 트랩에서 내릴수도 있습니다. 그 아이들은 모릅니다!! 

미래에 어떠한 일이 펼쳐질지.. 그러나 나이가 들어 성년이 되기 시작을 하면 자기가 처해있는 처지가 어떤지 깨닫게 됩니다.


어느 나라든 그 나라의 실정에 맞는 실정법이 있기 마련입니다. 그런 실정법을 거부하자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그 실정법도 사람이 만든 인위적인 겁니다. 그러한 실정법을 어긴 분들은 그렇다치더라도 아무것도 모르고 부모의 손을 잡은 아이들에게 실정법이라는 잣대를 가혹하게 들이대는 것은 아닌지 싶습니다. 특히 교육에 한참 열을 올려 미래에 동량이 되야 하는 그런 학생들에게 말입니다.


근래 어린 시절에 아무것도 모르는 어린 아이들이 부모의 손을 잡고 무작정 미국에 온 이후, 성년이 되어 자신의 신분 때문에 고통을 받는 대학생을 위한 DACA가  지금 미국 정계와 이민 단체와의 각을 세우는 와중에 그들의 고통을 나름 묘사를 해보았습니다!!

(위의 화보는 qz.com에서 발췌를 했습니다!!)



계륵과 같은 미 불법 체류자 문제!~! 어떻게 해결해야 할까??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914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483 CT!! 알고나 찍으십니까 03/09/2018 1398
482 개도 문자질한다는 휴대폰이 지배하는 세상의 모습들! 03/08/2018 846
481 분열로 얼룩진 미주 한인 두 교회의 동거! 03/07/2018 1950
480 돈 모으기가 쉽지 않은 미국 생활!! 03/06/2018 1954
479 이것도 짝퉁!! 저것도 짝퉁!!! 03/05/2018 1485
478 불법 이민자인 아버지와 아들의 사랑!! 03/04/2018 1455
477 비빔밥의 숨겨진 진실!! 03/03/2018 1507
476 장바구니 물가, 참!! 많이 올랐습니다!! 03/02/2018 1313
475 1불에 판다는 미국 어느 도시의 주택 정책!! 03/01/2018 1450
474 어느 블로거의 후기!! 02/28/2018 1199
473 학생 머리 숫자로 운영하는 일부 미국 대학!! 02/27/2018 954
472 항공기 승무원의 기지로 인신매매의 현장 적발!! 02/26/2018 1349
471 년 40만불 소득이 중산층이라고 죽는 소리하는 사람들!! 02/25/2018 1685
470 거짓말 하는 미국 해물 전문점!! 02/24/2018 1627
469 부서진 마리아의 아메리칸 드림!! 02/23/2018 1398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