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최고 여성을 만난 두 남성의 엇갈린 희비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06/11/2019 07:17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1,546  


< 선우 대표 이웅진의 화려한 싱글은 없다> 
 
최고 여성을 만난 두 남성의 엇갈린 희비 
 
*아버지는 강남에 대형 건물을 소유한 자산가
*본인은 명문대를 졸업하고 2억 이상의 연봉을 받는 전문직
*부잣집 딸에 머물지 않고 끊임없는 자기관리를 통해

사회적 성취를 이루고 있는 여성 
 
81년생 그녀는 최고의 배우자라고 하기에 충분한 여성이었다. 
 
그녀가 원하는 남성은 의외로 평범했다.
    “성실하고 건강한 사람이면 좋겠어요.” 
 
비단 그녀 혼자의 생각이 아니라 부모님도 마찬가지였다.
    “돈이야 우리도 많고, 딸애도 많이 벌잖아요.
    성격 서글서글하고 듬직한 사람으로 찾아봐주세요.” 


 

KakaoTalk_20190603_171837081.jpg


부모님과 딸 모두 조건보다는 화목한 집안에서

원만하게 자란 성실한 남성이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평범한 남성이라고 쉽게 찾아지는 건 아니다. 
여성의 조건이 워낙 탁월하다 보니 그런 특수성을 감당할만한 남성이어야 했고,

여성쪽에서 유일하게 내건 성실성과 건강함을 갖춘 남성이어야 했다.  
 
그렇게 해서 두 명의 남성을 찾았는데,

공교롭게도 78년생 동갑내기였다.

서울의 중위권 대학을 나와서 공기업에 다니며,

훤칠한 키에 인상이 좋다는 점도 비슷했다. 
 
집안으로 보면 그녀와 비교가 안될 정도로 평범하지만,

열심히 일하고, 성실하게 살아온 남성들이었다. 
 
여성은 두 사람 모두 무난하다면서 만나보겠다고 했다.
먼저 A를 소개했다. 만나고 나서 여성은 남성에게 호감이 있다고 했는데,

남성은 분명하게 의사표시를 안했다. 
 
난 단도직입적으로 물었다. 
 
    “결정 못하시는 이유가 있어요?”
    “나이 서른 여덟이면 많은 편이고..”
    “그분 나이는 알고 만나신 거잖습니까?” 
    “외모도 너무 평범해서..” 
 
 
여성의 경제력과 능력은 마음에 드는데,

나이와 외모가 아쉬웠던 모양이다. 사람 욕심이 끝이 없었다.  
 
그 남성은 지금껏 20명 넘는 여성을 소개받아 만났는데,

한번도 자신을 싫다고 한 여성이 없었다고 한다.

그러다 보니 그녀에게 올인하기가 망설여진 것이다.  
 
대답을 기다리는 여성에게 설명을 해줘야 했다. 
 
    “oo님. 남성분이 신중한 성격이다 보니
    고민이 많이 되나 봅니다. 조금만 더 기다려주실 수 있죠?” 
 
그리고 남성에게는 최후 통첩을 했다. 
 
    “며칠 안에 답을 주셔야 합니다. 
    지금도 사실 많이 기다린 건데, 더 시간을 끌면 그건 매너가 아닙니다.” 
 
그런데도 남성은 결론을 못내렸고,

나는 여성에게 이 만남은 정리하자고 설득을 했다.
여성 입장에서는 많은 것을 양보해서 사람 됨됨이 하나만 보겠다고 한 것인데,

그것마저도 맞춰주지 못한 게 됐다. 
 
이번에는 B를 소개했다. 그는 일단 여성을 배려했다.

약속시간도 여성에게 맞추고, 웬만하면 여성이 원하는 대로 했다.

튕기고 미적거리면서 사람 애를 태우게 한 A와는 전혀 달랐다.
또한 그렇게 여성 위주로 하는 것이 상대에게 잘보이려고 하는

의도라기보다는 배려심이 몸에 밴 결과였다. 
 
    “결혼하려고 사람을 만난 건데,

서로 맞춰가면서 노력해야죠.
    나이가 들면 자기 방식이나 생각이 강하잖아요.

근데, 나만 그런 게 아니라
    상대방도 역시 그런 건데,

자기 주장만 하면 사람 못만나죠.” 
 
B는 여성에게 최선을 다했고, 여성도 B의 배려에 흡족한 눈치였다.

두 사람은 좋은 만남을 진행하고 있다. 
참, A는 아직도 그렇게 살고 있다. 그녀 이후로 3-4명을 더 소개했는데,

이게 마음에 들면 저게 아쉽고, 그러면서 말이다.  



전세계내짝찾기.JPG




Since 1991, 선우의 혁신 

 
1회만남 5만원이 후불제 혁신
전 세계 배우자 또는 이성친구 만남가능
결혼생활 가치관을 고려한 소개방식 진화 

 
www.couple.net
cs@couple.net
http://cs.couple.net/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33 꼭 변호사 며느리여야 하나요 10/16/2019 494
732 결혼 공포증이 있는 그녀 마음이 달라진 건...내려놓았기 때문 10/07/2019 711
731 키 큰 남자가 좋다 결혼엔 글쎄 09/30/2019 1149
730 소 100마리 키우는 노총각의 반전 09/23/2019 1113
729 어느 20대 중반 여성의 현명한 선택 09/16/2019 1318
728 심각한 저출산, 정작 당사자들에게는 남의 일 09/10/2019 670
727 백인 며느리, 타이완 사위···세상은 바뀌었다 09/02/2019 1797
726 40·50대 습관성미팅증후군 총각들에게 08/26/2019 1213
725 결혼을 원하는 60대 여성, 나의 솔루션은··· 08/19/2019 1409
724 마흔아홉 먹은 내딸, 결혼할 수 있을까요 08/12/2019 1964
723 30세연하 여성을 원하는 남성의 요구조건 08/05/2019 2249
722 수백억 재력가가 찾는 현명한 며느리란 07/30/2019 1683
721 화려한 싱글에서 180도 뒤바뀐 그녀 인생, 혼자 어찌하나 07/23/2019 1892
720 밤늦게 망설이며 전화를 하던 그 이혼녀는.. 07/16/2019 1893
719 불행이 더 큰 불행이 되는 건.. 가족이 없는 것 07/08/2019 126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