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사소한 것에 목숨 걸 일 있나...사랑보다 더 큰 일 없는데....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04/17/2019 07:10 am
 글쓴이 : sunwoo
조회 : 2,402  


<이웅진의 화려한 싱글은 없다>

 

사소한 것에 목숨 걸 일 있나...사랑보다 더 큰 일 없는데.

 


20190409.jpg

지하철역 지하 통로를 걷고 있는데,

옆에 놓인 의자에 앉아있던 노부부의 말소리가 들렸다.

 

“당신. 왜 그렇게 사람이 실없어요?”

“내가 뭘 또 잘못했어?”

“좀 점잖게 있으라는데도

말 한마디 할 때마다 헤헤거리고..품위 없이..”

“허허..”

“또..또..”

 

5-60년을 함께 보냈을 것 같은 노부부를 보면서

아내의 타박에도 웃는 남편의 그 여유로움이

이 부부가 해로한 비결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아내의 잔소리에 일일이 대응하지 않고,

저렇게 웃어넘기면 큰 싸움은 없을 것 같기 때문이다.

 

이 부부의 얘기를 들려주고 싶은 사람이 있다.

바로 요즘 만나는 남자 때문에 골치 아프다는 한 여성이다.

그녀는 예민하고 생각이 많다. 작은 일도 심각하게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이런 성향이 지금까지 공부하고, 일을 하는 데는

오히려 도움이 되었다고 하는데, 연애에서는 문제가 되는것 같다.

 

“제가 이 말을 믿어야 할까요? 와이셔츠 가슴팍에 립스틱 자국이 있는데,

동료가 넘어질 뻔 한 걸 잡아주다가 묻은 거라네요.”

 

믿어주라고 말하고 싶다. 안 믿으면 더 복잡해진다.

헤어질 것도 아닌데, 계속 이 일이 마음에 걸리면

두 사람 사이에 뭐가 좋겠는가. 그런데도 믿을지,

안믿을지를 고민하는 그 여성을 보면서 안타까웠다.

 

우리가 신이 아닌 다음에야 크고 작은 실수를 저지르는 건 당연하다.

악의가 있거나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는다면

사소한 실수는 그냥 넘어가는 것이 상책일 때도 있다.

살다 보면, 특히 사회생활을 하다 보면 의도하지 않은 상황에 처하기도 한다.

 


내가 아는 한 남성은 길에서 나눠주는 술집 명함을 받아서

무심결에 주머니에 넣었다가 애인의 오해를 샀다고 한다.

 

우리를 돌아보면 별 것도 아닌 일에 예민한 경우가 많다.

사소한 일도 자꾸 반복되면 심각해진다.

문제가 발생하면 그 원인을 분석해서 재발하지 않도록 할 수도 있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그냥 떨쳐버리는 게 더 나을 수도 있다.

결혼 소식을 전한 어느 여성은 이렇게 말했다.

 

“제가 늘 양보하고, 너그럽다고 생각했거든요.

알고 보니 전 그 사람이 원래 좋아하는 스타일이나 성격과는

거리가 먼 사람이었어요.그런데 절 왜 만났냐고 했더니

싫지 않으니까 몇 번 만나보자 했는데,

저한테 맞춰주면서 만나보니 제가 점점 마음에 들더래요.”

 

남녀관계가 그런 거다.

두 사람 사이의 물꼬는 작은 것에서 풀리기도 하고, 막히기도 한다.

 




★ 센스있는 힐링템 ★
싱글 가족 / 친구 / 직장동료에게

Goodbye 솔로~ 싱글탈출상품권 선물하세요~
http://gift.couple.net


수백만원 결혼정보회사 가입비 NO!
불안한 소셜 데이팅 NO!
마음에 안드는 지인소개 NO!

http://cs.couple.net/


결혼정보회사 선우의 혁신
Couple.net 에 프로필 신뢰 인증
수백만원대 결혼정보 서비스를
1회 만남시 5만원에. 이용 가능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89 코로나19가 쏜 ‘큐피드의 화살’에 황혼이 물들다 09/06/2020 599
788 코로나19 시대의 만남방식 - 외로워서 상대를 찾는 사람, 무서워서 상대를 … 09/02/2020 827
787 이혼이 흠 아닌 시대, ‘재혼’도 달라진다 09/01/2020 410
786 코로나19로 이혼 미뤘다…사연은? 08/25/2020 1535
785 떠나려는 사람, 돌아오는 사람 08/20/2020 1224
784 전세 아닌 월세, 결혼문화도 요동친다 08/18/2020 782
783 6070 남녀 싱글의 재혼 경우, 자녀가 반대한다면 선택은 08/17/2020 838
782 성공한 50대 여성, 좋은 남자 찾지 말라 08/11/2020 1972
781 남자와 여자가 결혼을 생각할 때 08/09/2020 995
780 결혼제도 수명, 30년도 채 안 남았다 08/04/2020 1446
779 늙으면 잠잠할 줄 알았는데··· 07/28/2020 1740
778 무조건 대시 남녀관계는 쌍방통행! 07/21/2020 1233
777 치매가 오기 전에 사랑하는 사람을 만날 수 있을까 07/19/2020 872
776 내 아내를 결혼시켜 주십시오 07/14/2020 2025
775 혼자 된 후 최초 1년이 중요하다 07/12/2020 126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