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28년 내공으로 완성한 21c 큐피트 커플닷넷 글로벌 매칭서비스 인기폭발 !!
04/11/2019 11:38 am
 글쓴이 : sunwoo
조회 : 1,799  


28년 내공으로 완성한 21c 큐피트 커플닷넷

글로벌 매칭서비스 인기폭발 !!

 

assff.JPG


수백만원대 연회비 방식에서 만남 확정시 비용 내는 후불제로 혁신
비용 부담, 불안한 만남 완전 해결
전세계 어디서나 가입, 이용 가능


결혼정보회사 선우가 28년의 노하우로 완성한
매치메이커 커플닷넷 (Couple.net)이
결혼상대를 찾는 전세계 한국계 싱글 남녀들의 구원투수로 각광 받고 있다.

기존 결혼정보회사는 수백만원대 가입비로 6-10회의 만남을 가진다.
높은 비용으로 진입장벽이 높다.
소셜 데이팅은 신원이 불분명한 상대와 만날 수도 있어 불안하다.

선우는 이런 문제를 알고 20년 전부터
10만원대 가입비에 1회 만남 확정시 5만원을 내는 후불제를 준비해 왔다.
연회비를 한꺼번에 먼저 내고,
소개 횟수가 제한된 기존 방식과 비교하면 파격적인 전환이다.

“정말 합리적이다. 나고, 상
대방도 서로 호감이 있을 때 만남 확정을 하면 되고,
그 때 5만원만 내니까 좋다.”

광주에 거주하는 직장인 김모씨의 인터넷 후기 소감 글이다.


남미에서, 제주에서, 호주에서,
혹은 싱가폴에서 전세계 어디에서든 회원가입을 할 수 있고,
만남 신청 대기를 하면
그 지역에서 거주를 희망하는 상대 이성이 가입시
우선적으로 매칭이 되고,
그때 비용을 내는 방식이 선우의 후불제 서비스이며,
전세계 누구든 이용할 수 있다.


커플닷넷을 이용하려면 프로필 정보를 입력하고
10만원대 일반 서비스 ,30만원대 골드회원 서비스,
50만원데 프리미엄 서비스 중
본인에게 맞는 서비스를 선택하고
프로필 인증을 기본으로 하면
매칭 서비스가 시작이 된다.

“커플닷넷이 저출산 시대
한국의 배우자 선택 문화의 혁명을 일으킬 것이다.”
선우 이웅진 대표의 확신이 실현될지
전세계 싱글들의 반응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89 코로나19가 쏜 ‘큐피드의 화살’에 황혼이 물들다 09/06/2020 615
788 코로나19 시대의 만남방식 - 외로워서 상대를 찾는 사람, 무서워서 상대를 … 09/02/2020 839
787 이혼이 흠 아닌 시대, ‘재혼’도 달라진다 09/01/2020 419
786 코로나19로 이혼 미뤘다…사연은? 08/25/2020 1558
785 떠나려는 사람, 돌아오는 사람 08/20/2020 1236
784 전세 아닌 월세, 결혼문화도 요동친다 08/18/2020 792
783 6070 남녀 싱글의 재혼 경우, 자녀가 반대한다면 선택은 08/17/2020 850
782 성공한 50대 여성, 좋은 남자 찾지 말라 08/11/2020 1983
781 남자와 여자가 결혼을 생각할 때 08/09/2020 1010
780 결혼제도 수명, 30년도 채 안 남았다 08/04/2020 1454
779 늙으면 잠잠할 줄 알았는데··· 07/28/2020 1744
778 무조건 대시 남녀관계는 쌍방통행! 07/21/2020 1237
777 치매가 오기 전에 사랑하는 사람을 만날 수 있을까 07/19/2020 879
776 내 아내를 결혼시켜 주십시오 07/14/2020 2042
775 혼자 된 후 최초 1년이 중요하다 07/12/2020 127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