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결혼정보회사, 이제 후불제로 부담없이 만나세요!선우 국내 첫 후불제 도입
01/18/2019 01:48 am
 글쓴이 : sunwoo
조회 : 2,433  
   http://usa.couple.net [242]



결혼정보선우_국내최초후불제도입.jpg



고액 회비 미리 내는 선불제 관행 깨고 만남 확정시에만 과금


국내 최초의 결혼정보회사 선우가 과금 방식을 후불제로 전환해 고객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후불제는 등록비(1만~20만원)를 내고 커플매니저가 상대를 추천하는 ‘매니저 매칭’, 본인이 직접 만나고 싶은 사람을 선택하는 ‘셀프 매칭’을 이용해 남녀 양쪽이 만남을 수락할 경우에만 각각 5만~10만원이 과금되는 방식이다. 

양쪽 간에 전화번호 교환까지 이뤄져서 만남이 확정돼야만 회비를 낸다. 남녀 중 한쪽이 거절하는 경우 등록기간 내에는 무료이기 때문에 고객 입장에서는 부담 없이 매칭을 받을 수 있다.  

현재 국내 1000여개의 결혼정보회사가 선불제 방식으로 영업을 하고 있다. 선우는 “선불제는 1년치 회비를 미리 받는 것으로 회사는 고객에게 이상형을 내세워 가입을 받아 고액의 회비를 챙기고, 고객은 회비를 많이 내기 때문에 기대감이 높아져서 현실적으로 어울리는 만남이 어렵다”고 말했다. 선우의 후불제는 선불제의 악순환을 해결한 것으로 고객들은 회당 과금으로 비용 부담이 적고, 회사는 현실적인 만남을 고객에게 권할 수가 있다는 장점이 있다.

선우 관계자는 “선우는 현재 원활한 매칭을 위해 성공률을 더 높이지 않고 있을 만큼 좋은 성과를 보이고 있기 때문에 고객들로서는 최고의 서비스를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말했다.




커플닷넷은 전세계 매칭 서비스가 제공되며
거주국가의 시차를 기준, 미국동부와 한국에 고객센터를 운영중입니다.


Global Love Story for Korean Singles
↓↓↓
http://usa.couple.net



♥미국거주 한국계-편안한 대화상대 이성과의 데이트♥
http://datecoach.com/kr/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58 불붙어야 결혼 47세 남성의 착각 03/24/2020 2428
757 재혼의 5가지 함정 03/17/2020 2487
756 가진 게 많을수록 일찍 결혼하라 03/10/2020 2192
755 자녀 있는 재혼이 더 잘 산다 03/03/2020 1865
754 커플매니저 이성미의 굿바이 코로나19 - 대면접촉이 불안한 싱글 남녀들의 … 03/02/2020 1062
753 굿바이 코로나19!! Couple.net 매칭&SNS 데이트 03/01/2020 1047
752 두번 이혼한 쇼핑중독녀의 20년 후 02/26/2020 2248
751 500번 미팅남, 1000번 미팅녀20년 후는 02/26/2020 957
750 가장 어려운"아무나 좋다"는 말 02/12/2020 1629
749 인연 만날 때도 인생 총량의 법칙 02/04/2020 1859
748 아이 낳지 않는 대한민국, 30년 후는 01/30/2020 1521
747 지금이라도 결혼 결심한 50대 독신녀 01/14/2020 2395
746 '외조남'의 시대가 왔다 01/08/2020 1795
745 쉬쉬하던 이혼, 당당한 돌싱으로 01/01/2020 1861
744 이상형은 영원한 뫼비우스의 띠 12/25/2019 174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