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최고의 배우자, 최악의 배우자···과연 따로 있나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12/17/2018 02:21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479  


결혼정보회사를 이끄는 사람으로서 반성문 하나를 쓰고 있다. 

예전에 홍보 차원에서 배우자 순위조사를 했는데결과적으로 특정 직업을 서열화했고, 그것이 하나의 인식이 되어버렸다. 있어서는, 해서는 안 될 죄악을 사회에 저지른 것이다. 사업을 하면서 내가 가장 잘못한 부분이다. 10년 전부터 배우자 순위조사를 안 하고 있는데도 여전히 그런 조사는 나오고 있다.


27년간 10만명 만남, 3만명의 결혼 과정을 지켜보니 100명 있으면 100명이 다 스타일이 다르고, 어울리는 상대도 다르다.그래서 몇 가지 기준으로 획일화하는 것은 사회적으로도, 특히 본인에게도 좋지 않다. 흔히 말하는 인기 있는 전문직의 뒷모습을 보면 평균이다. 돈 없이 어렵게 시작한 커플도 역시 평균이다. 최고의 배우자인 줄 알았는데, 살아보니 최악일 수도 있고, 반대로 최악인 줄 알았는데, 최고의 배우자일 수도 있다. 나한테 맞는 상대가 최고의 배우자다. 

A는 명문대를 나왔고, 집안도 좋은 소위 1등 신붓감이었다. 조건이 좋아서 선 자리가 줄을 섰고, 그녀는 고르고 골라서 외국의 명문대를 졸업한 동포2세 변호사와 결혼했다. 남편을 따라 미국에 갔을 때만 해도 그녀의 인생은 황금빛이었다. 하지만 딱 거기까지였다. 

 

 

NISI20181210_0000241918_web.jpg



 


모든 것을 갖춘 것 같았던 남편이 실체를 드러내는 데는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생활 능력이라고는 없었고, 버는 돈은 자기 밑으로 다 들어갔다. 사건 하나 제대로 맡기가 어려웠다. 그녀는 지금 결단이 필요한 상황에 처해있다.

B의 경우는 정반대다. 직업, 학벌, 가정환경 등이 좋은 그녀는 가난한 집안, 평범한 대학을 나온 보통 남자와 결혼했다. 주변에서는 왜 그녀가 그런 남자를 선택했는지 의아해했다. 그녀는 성실하고 책임감 있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했다.부부는 밑바닥부터 시작하느라 처음 몇 년은 고생을 많이 했다고 한다. 

그러나 책임감이 강한 남편은 어떻게 해서라도 생활비는 갖다줬고, 몇 해가 흐르자 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 아내가 고생한 것을 아는 남편은 지금도 처가 일이라면 열 일 제쳐두고 나선다. 그녀는 지금 “사모님” 소리를 들으면서 품격 있는 생활을 하고 있다. 

현재만 보고 사람을 선택하기에는 인생에 너무도 변수가 많다. 최고의 배우자와 최악의 배우자는 지금 현재의 조건과 상황에서 결정되는 게 아니라두 사람이 함께 만들어가는 결혼생활의 결과물이 말해주는 것이다.


▷더 많은 연애칼럼보러가기
https://www.couple.net/kr/archive/singles-advice-archive.html

▷굿바이솔로~ 싱글탈출상품권!
gift.couple.net

 

 

썸네일_기프트싱글탈출.jpg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680 Men, who care more about family background rather than character, have a higher chance to succeed in… 12/19/2018 641
679 Women, who care more about occupation and financial status rather than character, have a higher chan… 12/19/2018 364
678 성격보다 직업, 경제력 따지는 여성이 결혼성공율 높다!! - 결혼정… 12/19/2018 838
677 성격보다 가정환경 따지는 남성이 결혼성공율 높다!! - 결혼정보회사 선… 12/19/2018 431
676 센스있는 힐링템 Goodbye 솔로~ 싱글탈출상품권 -싱글 가족 / 친구 / 직장동료… 12/18/2018 495
675 돈과 결혼, 없어도 있는 척···그 역도 성립 - 결혼정보회사 선우 [ Date.kr ] 12/17/2018 593
674 최고의 배우자, 최악의 배우자···과연 따로 있나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 12/17/2018 480
673 결혼비용, 남성이 여성의 2배 이상 부담하는 것은 가장 큰 적폐 - 결혼정보… 12/06/2018 1227
672 1000번 이상 맞선 본 남자의 고백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12/05/2018 1160
671 30대 전 인생반전, 학벌과 직업 그리고···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12/02/2018 1047
670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가 27번째 생일을 맞았습니다 11/14/2018 1333
669 What happened to a single woman enjoying her beautiful single life after 25 years 11/06/2018 1008
668 둔감한 남자, 눈치없는 여자 - 커플닷넷 couple.net <이성미의 남녀심리탐구 … 11/06/2018 598
667 골드미스여, 당신보다 잘난 남자는 꿈일 뿐입니다 커플닷넷 couple.net <선… 11/06/2018 939
666 어느 화려했던 골드미스,25년후 ...커플닷넷 couple.net <이웅진의 화려한 싱… 11/06/2018 71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