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결혼방정식]남편들에게 처갓집은? 그 시절에는 멀수록 좋다! 지금은 가까워야 신상에 좋다"
09/21/2017 08:29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419  


<결혼방정식 20세기 vs 21세기>
 

남편들에게 처갓집은?
그 시절에는 “멀수록 좋다!”
지금은 “가까워야 신상에 좋다!!”

 

S#1

197-80년대

결혼한 남자들에게 처갓집은
참 미묘한 대상이다.

어디 가서 그런 대접을 받나, 싶을 정도로
극진한 사위대접을 받기도 하고,
그렇다고 마냥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당신이기도 하다.

“처갓집 세배는 살구꽃 피어서 간다”는 속담이 있다.
처갓집 인사는 자꾸 미루게 된다는 뜻이다.
   
1970년대, 80년대만 해도
전통적인 관습의 영향이 컸고,
특히나 결혼문화는 더했다.

‘여자는 출가외인’이라는 인식도 여전했다.
자연히 결혼생활은 남편 중심으로 이뤄졌다.

처갓집과 뒷간은 멀수록 좋다란 말처럼
그 시절, 남자들에게 처갓집은
멀리 하고 싶은 대상이었다.

신혼집은 시댁의 사정권 안에 있는 경우가 많았다.
 

 

 

0922_1.jpg

 

S#2

2017년 현재

”처갓집과 뒷간은 멀수록 좋다“는 옛말은
말 그대로 옛말이 되었다.
흔히 남자들은 말한다.

"아내가 편해야 나도 편하다. 그래서
마음이 안내키더라도 처갓집 가까이 산다"

그렇다.

시어머니는 아들집에 와도
며느리 살림이라고
냉장고 문을 덜컥덜컥 열기 어렵다.

하지만 친정 엄마는 다르다.
딸 살림이니
대놓고 이것저것 참견도 하고,
거들기도 한다.

더구나 맞벌이가 많은 시대에
살림에 서툴거나 살림할 시간이 없는
아내를 대신해서 장모님이 거들어주면
남자들도 신수가 편하다.

장모님 입김이 ’쎄”지면
장모와 사위의 갈등,
소위 역고부갈등도 더러 생긴다.

 

 

0922_2.jpg

 

 

♥선우공식블로그
http://blog.naver.com/sunoo1111

♥커플닷넷
http://www.couple.net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unoo1111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unoo.weddingTV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534 [이웅진의 경영철학] 첫 직장이 여러분의 인생을 결정합니다. 10/19/2017 7
533 [선우스토리 26] 결혼정보회사의 두뇌, 한국결혼문화연구소 설립 10/18/2017 86
532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한국과 미국의 배우자 선택문화의 차이 10/18/2017 49
531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왜 한국 부모들은 자녀의 결혼에 관심을 갖는… 10/18/2017 15
530 [결혼문화연구소]6개월 이상 교제하고도 결혼에 성공하지 못한 이유? 10/17/2017 266
529 [이성미의 밀당남녀] 작은 키, 비만형 그 남자가 인기남이 된 비결은? 10/16/2017 347
528 [이성미의 밀당남녀] 작은 키, 비만형 그 남자가 인기남이 된 비결은? 10/16/2017 25
527 [결혼방정식]남녀의 데이트 방식? 그 시절에는 다방에서 만나 경양식집으로… 10/12/2017 225
526 [선우스토리25] 회원관리시스템 헤라(HERA)의 탄생 10/12/2017 31
525 [이웅진의 만남과 결혼] 대학 때 킹카였던 남자, 여자 500명 소개받고도(1) 10/11/2017 465
524 [결혼문화연구소]6개월 이상 교제하고도 결혼에 성공하지 못한 이유? 10/10/2017 337
523 [이성미의 밀당남녀] 둔감한 남자, 눈치없는 여자 10/08/2017 405
522 [선우이야기24] 전산화로 힘들던 와중에 맞이한 아버지와의 이별 09/30/2017 76
521 [이웅진의 만남과결혼] 남자 스스로 멀리서 날 보러 온 것이지 내가 내가 오… 09/28/2017 351
520 [결혼방정식] 비용?그 시절에는 보통 1천만원대!지금은 최소한 1억5천만원??! 09/28/2017 10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