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결혼에도 자격이 필요하다?]
09/25/2009 05:03 pm
 글쓴이 : 선우
조회 : 3,801  


결혼에도 자격이 필요합니다. 아무나 결혼할 수 없은 이유는 결혼에는 책임이 따르기 때문입니다.

결혼에 대하여

당신들이 함께 있을 때 거리를 두라.
그리하여 하늘의 바람이 당신들 사이에서 춤추도록 하라.
서로 사랑하라. 하지만 사랑으로 굴레를 만들지는 말라.
서로 사랑하라. 하지만 각자의 영혼의 해변 사이에 바다가 출렁이게 하라.

함께 노래하고 춤추며 즐거워하라. 하지만 각자 홀로 있으라.
기타줄이 한 음악을 연주해도 서로 떨어져 홀로 있듯이

서로 사랑하라. 그러나 사랑에 구속되지는 마라.
그대의 마음을 서로 주라. 그러나 그것을 소유하지는 말라.
오로지 생명의 손길만이 그대들 마음을 가질 수 있기에.
사원의 기둥도 서로 떨어져 있으며
숲의 참나무와 삼나무도 서로의 그늘에선 자라지 못하나니..

- 칼릴 지브란-
-----------------------------------------------------------------

인간은 에로스에 의해 태어나고 스토르게에 의해서 양육받으며 필리아에 의해서 다듬어지고 아가페에 의해서 완성된다.

▶ 에로스
남,녀간의 사랑. 대상을 찾아 헤매는 사랑. 일종의 배타성 또는 독점성 지향

▶ 스토르게 사랑
- 혈육간의 사랑.
- 친숙함 속에서 형성되며 침숙함을 통해 깊어진다.
- 수수하고 관대하여 다양한 존재들을 하나로 결합시킨다. (우리 나라 情의 개념)

▶ 필리아
- 우정을 의미.
- 정신적이며 인격적이다.
- 인간의 생존적인 차원에서 필수적인 것은 아니지만 고차원적 인격 형성에 필요하다.
- 에로스의 사랑이 상대방의 육체를 요구한다면 필로스의 사랑은 상대방의 정신을 요구한다.
" 에로스는 벌거벗은 육체를 요구하지만 우정은 벌거벗은 인격을 요구한다. " - 루이스 -
- 단 한 사람이 아닌 여러 사람 사이에서 가능한 사랑.
- 공통의 관심 속에서 존재를 강화시켜 주는 사랑.

▶ 아가페 사랑
- 유한한 사랑을 지탱.
- 유한한 사랑에 양분을 공급.
- 아가페 사랑의 인도를 받지 못할 때 우리는 유한한 사랑 안에 얽매이게 된다.
- 아가페 사랑을 경험한다는 것은 에로스 사랑의 뿌리를 회복하고 스토르게 사랑의 근원을 발견하고 필리아 사랑의 원형을 되찾는 것.
- 모든 유한한 사랑의 바탕이 된다.
- 대상을 차별하지 않는다.
- 변치 않는다.
- 다함없이 펼쳐지는 새로운 사랑.

* 천국 이외 가운데 사랑이 가져다 주는 온갖 위험으로부터 전적으로 안전한 곳이 있다면 그곳은 지옥입니다.
* 가장 많이 사랑받는 사람만이 가장 많이 사랑할 수 있습니다.
" 한 여자에게 또는 한남자에게 매이는 것이 가장 큰 자유임을 아는 사람만이 결혼할 자격이 있습니다. "

그렇습니다.
한 남자와 한 여자가 각자에게 매이는 것이 진정한 큰 자유임을 알 때 비로소 결혼할 자격이 있다는 뜻입니다. 저번와 마찬가지로 장경철 교수님의 <사랑은 행복한 훈련입니다>(낮은 울타리 간)에서 인용하였습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62 [결혼정보회사 선우에서 글로벌(영어권) 커플매니저를 모십니다] 10/21/2009 4582
61 [선우 미주센터 창립 6주년 기념 미팅파티] 10/16/2009 3942
60 [되로 주고 말로 받는 가정폭력...] 10/16/2009 2921
59 [사실혼과 결혼의 진실] 10/16/2009 5389
58 [연인이나 부부의 사랑싸움은 칼로 물베기?] 10/08/2009 4395
57 [신비스러움이 가장 아름다운 것입니다....] 10/08/2009 3419
56 [사랑받는 며느리가 되기 위한 노하우 10가지... ] 10/08/2009 9464
55 [준비없는 결혼...얼마나 힘든가?] 10/08/2009 3187
54 [결혼에도 자격이 필요하다?] 09/25/2009 3802
53 [넌센스 퀴즈...왜 이혼을 할까?] 09/25/2009 4059
52 [성형수술 전에 부부사랑 수술 부터....] 09/21/2009 2730
51 [행복은 선택하는 사람들의 것입니다] 09/21/2009 2863
50 [30대 가정의 위기론] 09/21/2009 2757
49 [순간의 선택이 일생을 좌우한다?] 09/04/2009 3160
48 [결혼은 상처가 아무는 단계를 거쳐야...] 09/04/2009 2932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