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연애는 10%의 사랑만들기, 결혼은 나머지 90%의 사랑완성이다]
04/20/2009 05:36 pm
 글쓴이 : 선우
조회 : 2,864  


결혼 전 나의 아내는 늘 이렇게 말했었다. "우리 결혼만 하면 고생 끝이다. 둘이 항상 같이 있고 싸울 일도 없고,”그런데 결혼한 후에도 우리는 죽을 고생을했고 날마다 싸웠다. 아내는 또 말했다. “뭐가 이래. 이게 무슨 결혼이야? 차라리 연애 시절이 훨씬 좋았다."

    아내의 말은 사실이었다. 결혼과 연애, 둘 중 하나를 택한다면 나도 연애를 택할 것이다. 연애 시절 내가 해야 할 일이 뚜렸했었다. 일주일에 한두 번은 만나 데이트를 하고, 선물도 사주고 집에도 바래다 주고, 남들이 하는 만큼 사랑 표현도 해야 했다.

    그런데 결혼을 하고 나니까 그런 임무들이 모두 사라져 버린 것이다. 같은 집에 사니까 바래다 줄 일도 없고…이때부터 아내는 “당신 변했어. 사랑이 식은 거야.”라며 나를 공격하기시작했다. 하지만 과연 나의 사랑은 식었을까? 아내가 하도 ‘식었어’라고 윽박지르니 나는 ‘그런가보다’ 생각할 뿐이다.

    하지만 굳이 따져 말하자면 나는 아직도 아내를 사랑한다. 다만 결혼 이후 그 사랑의 색깔이 조금 변했을 뿐이다애인과 아내는 별개의 존재다. 늘 애인 같은 아내란 있을 수 없다. 하지만 애인을 사랑했던 것 만큼 아내를 사랑하는 마음도 똑같다. 다만 그 사랑을 예전과 똑같은 방법으로 표현하기에는 이미 환경이 너무 달라진 것이다.

    이와 같은 결혼휴우증은 어느 부부에게나 찾아오기 마련이다. 그렇다고 결혼을 도로 물리 수 있는가. 당신은 일생일대의 결심을 했고 그 결심에 책임을 져야 한다. 이렇게 생각해보면 어떨까. 초등학교 때 반에서 제일 예쁜 여자아이가 있었다. 공부도 잘하고 예뻐서 당신은 항상 그 아이와 친구가 되고 싶었다. 어느날 그 아이와 그 아이와 짝꿍이 되었고 무척 설레었다. 그런데 짝꿍으로 일주일을 보내다 보니 그 아이는 콧구멍도 후비고 방귀도 뀌고 가끔 손톱 밑에 까만 때를 묻히고 다닌다. 곁에서 본 그 아이는 다른 아이들과 똑같았다.

    그렇다고 당신이 이 아이를 싫어하게 된 것은 아니다. 지금도 좋아하지만 예전처럼 설레이지는 않는다. 왜냐하면 더 이상 신비스럽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나 설레는 마음이 사라진 곳에 ‘우정’이 싹텄다. 가끔 싸우기도 하지만 서로를 더 가깝게 느끼며 이제 그 관계가 무너질 일은 없다. 그 기기초가 더 튼튼해졌으므로..

    부부 사이도 이와 마찬가지다. 열정은 사라졌지만 신뢰(믿음)와 결속은 더욱 공고해졌다. 많은 사람들은 결혼이 사랑의 완성이라 생각한다 결혼 날짜만 잡아 놓으면 이미 사랑을 100%완성한 사람처럼 의기 양양해진다. 하지만 결혼하는 날까지 당신이 이룬 것은 평생 이루어야 할 사랑의 10%밖에 되지 않는다. 나머지 90%의 사랑은 결혼 후에 이루어야 할 과제다 .

    당신은 이제 겨우 10%의 숙제를 끝냈을 뿐이고 나머지 90%의 숙제를 계속해야 한다. 물론 이 90%의 숙제는 앞서의 10%보다 훨씬 고되고 힘겹고 외로울지도 모른다. 그러나 행여나 이 숙제를 불성실하게 하거나 포기한다면 그것은 당신의 삶에 큰 상처를 남기고 말 것이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20 [애정표현 남자와 여자의 차이....] 05/08/2009 6435
19 [좋은 매너는 좋은 사람을 만나는 첫걸음] 05/02/2009 3196
18 [왕자병, 공주병 환자...꿈에서 깨어라] 05/02/2009 3379
17 [핑크빛 사랑만 꿈꾸는 여자들에게 ] 05/02/2009 3024
16 [풋풋한 여인의 향~ 사랑의 촉진제] 04/23/2009 3754
15 [순결보다 "사랑"의 확인을...] 04/23/2009 3357
14 [연애는 10%의 사랑만들기, 결혼은 나머지 90%의 사랑완성이다] 04/20/2009 2865
13 [미니스커트는 아내보다 애인자리?] 04/20/2009 4367
12 [결혼성공법 11] - 결혼! 6가지 적을 물리쳐라 - 04/17/2009 3979
11 [결혼성공법 10] - 배우자 선택 실패 요인 - 04/17/2009 5753
10 [결혼성공법 9] - 꽉 찬 나이에 하는 결혼 - 04/17/2009 7931
9 [결혼성공법 8] - 여자여 사랑한다면 고백하라 - 04/13/2009 4771
8 [결혼성공법 7] - 프로포즈를 미루는 당신 - 04/13/2009 5203
7 [결혼성공법 6] - 프로포즈 유도작전 베스트 5 - 04/10/2009 5068
6 [결혼성공법] 5. 삼각관계 탈출법 04/10/2009 4659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