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Couple.net 영문사이트 오픈 1주년 맞아....
12/08/2010 05:14 pm
 글쓴이 : 선우
조회 : 5,447  


Couple.net 전세계 영어권 매칭 서비스 시작 1주년 기념 온라인이벤트 개최..._?xml_: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결혼정보회사의 노하우와 IT 기술을 결합한 전 세계 영어권을 대상으로 한 영문 사이트 Couple.net!

사이트 오픈 1주년 기념 뉴욕, 엘에이 온라인 매칭이벤트 개최!!

금년 8월에 도입한 추천매칭시스템 미주지역 성공적인 정착!!!

 

결혼정보회사의 노하우와 IT 기술을 결합한 Couple.net 영문사이트 오픈 1주년 맞아…

결혼정보회사 선우가 10년간의 개발기간을 거쳐 전세계 60억을 매칭한다는 글로벌 비즈니스의 포부를 갖고 영문사이트를 오픈한지  1주년이 되었다.

영문 Couple.net의 주 고객은 미국인은 물론 전 세계 영어를 사용하는 모든 국가 및 민족으로 이용자가 폭발적으로 늘고 있고 이용자중에는 한글을 모르는 영어권 2세 뿐만 아니라 영어권 외국인도 상당수 가입이 되고 있고 활발하게 이용하고 있다. 특히 미국인(아시안계 미국인 포함)중 한국인과 만나 결혼하고 싶어 Couple.net에 가입한 사람도 다수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Couple.net에서는 전세계 어디서나 컴퓨터와 인터넷만 연결이 되면 국가 및 지역을 초월해 회원 가입 및 검색, 프로포즈발송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앞으로 그 대상 고객은 무궁무진하다고 할 수 있다. 아직은 외국인이 가입하는 것은 초기 단계이지만  구글 등의 홍보를 통해 영어권 외국인의 가입이 계속 늘고 있어 내년쯤에는 가입 고객의 상당수가 외국인이 차지할 전망이다. 영문사이트가 오픈된 지난 1년간 Couple.net을 통해 가입한 회원은 1천여명에 달하며 이중 약 5%정도가 외국인이 차지하고 있다.

 

영문 Couple.net 오픈 1주년 기념 온라인매칭이벤트 개최!

영문 Couple.net 사이트의 오픈을 1주년을 기념하고 미주지역에 거주하는 미혼남녀의 2011년 결혼성사를 위해 "Happy New Year Singles' Online Event" NY LA지역을 구분해서 진행한다.

동 이벤트는 미주지역에 거주하는 한국어권, 영어권 한인이나 외국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금년 연말까지 참가자를 접수받아 2011 1 4~1 10일 기간중 이벤트가 진행된다.

이벤트 참가자는 $50의 저렴한 비용으로 수백명의 참가자를 검색하여 마음에 드는 이성에게 자유롭게 프러포즈를 보낼 수 있으며 서로 수락한 3명까지 본인들이 편한 시간에 직접 만남을 가질 수 있게 된다미국 특성상 지역적, 시간적으로 직접 만남이 어려운 이성간에 미리 프로필과 사진을 보고 만나는 방식은 이미 교민사이에 합리적인 만남 방식으로 정착이 되고 있다.

이벤트 참가는  www.couple.net 에 접속하여 무료 회원가입을 하고 해당이벤트에 참가신청을 하면 된다.

<이벤트 개요 

    ㅁ 행사 기간 : 2011 1 4 ~ 1 10

    ㅁ 참가 대상 : 미국, 캐나다 영어를 사용하는 미혼남녀 누구나 가능(동부거주자 ? NY, 서부거주자 ? LA 이벤트에 신청)

    ㅁ 신청 기간 : 2010 11 29 ~ 12 31

    ㅁ 참 가   : US$ 50.00

    ㅁ 신청 방법 : www.couple.net 에 접속해 무료 회원가입후 이벤트 참가신청

 

2,000~3,000불 내야하는 회원제 방식에서 전환한 추천매칭(만남시 70불 납부)의 성공적인 정착!

회원가입 및 매칭은 무료이고 양쪽이 마음에 들어 만남시에만 70불을 결제하고 만나는 추천매칭 미주 교민들에게 선풍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기존의 미주 한인들의 결혼정보회사 가입비가 2,000~3,000불에 달해 이용에 장벽이 있었으나 요즘같은 불경기에 이렇게 확실하게 마음에 들어 만날 경우에만 소액의 이용료를 납부하고 결혼성사시에도 성사금 등 어떤 비용부담도 없어 혼인적령기에 있는 미혼남녀나 재혼남녀부모님들에게 큰 부담을 줄여주고 있다.

Couple.net 에 가입된 수천명의 미주 회원중에서 본인에게 잘 어울리는 이성을 매주 월요일마다 매칭추천 받고 매칭된 상대이성의 사진과 프로필을 보고 마음에 드는 경우에만 결제하고 만나는 방식과 본인이 많은 이성중에서 직접 마음에 드는 이성을 찾아 프러포즈(30)해 만남을 가지는 방식은 일찌기 한국형 결혼정보회사에는 없었던 거품이 제거된 획기적인 방법으로 많은 교민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일부 부모님들은 혹시나 자녀의 사진과 프로필이 노출될 것을 염려하기도 하는데 선우 미주센터에 신청을 할 경우 전혀 프로필 및 사진을 노출하지 않고 매칭된 당사자끼리만 프로필 및 사진을 보고 만남을 가질수도 있으니 전혀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자세한 사항은 www.couple.net (한글, 영문 선택 가능)을 확인하거나 선우 미주센터(1-888-888-5172)로 문의하면 된다.

 

ㅁ 선우 미주센터 : 1-888-888-5172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47 [내 돈 네 돈? '주머니돈이 쌈짓돈'은 옛말..] 02/11/2011 4362
146 [남녀가 밝히는 최악의 결혼상대] 02/02/2011 12426
145 [대한민국 노처녀·노총각 보고서] 02/02/2011 4677
144 [당신의 스킨쉽... 때론 약이, 때론 독이 될 수 있습니다] 01/25/2011 7078
143 [최고의 프러포즈는 타이밍] 01/25/2011 3303
142 [그늘 밑에서도 나무는 잘 자랄 수 있다] 01/14/2011 2949
141 [뼈저리게 현실적인 이혼의 공식] 01/14/2011 3142
140 [첫 만남에서 나의 짝을 알아보는 법] 01/07/2011 5517
139 [약속시간 '5분전'에 나오는 여자를 잡아라..] 01/07/2011 4711
138 [사랑에 미치면 아무 것도 안보인다] 01/07/2011 8578
137 [남녀혈액형 궁합, 정말 맞을까?] 12/27/2010 6172
136 [세대차이와 생각의 차이] 12/27/2010 2902
135 중매합시다... 12/27/2010 2981
134 사랑은 ‘줄다리기‘가 아니다 12/08/2010 2631
133 상대에게 최상급 인생을 선사하라. 12/08/2010 2708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