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미션 인_Mission Inn]크리스마스를 반기는 화려한 장식~
12/20/2013 04:25 p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7,450  



 
 
<미션 인 호텔 & 스파_Mission Inn Hotel & Spa>
 
크리스마스 시즌이 다가오면 화려한 장식들을 시작한다.
크리스마스 트리에 화려한 전구로 장식한 불들이 들어오기 시작하면 괜시리 설렌다.
 
미국에서의 크리스마스는 최대 명절 중에 하나로 의미있고 뜻깊은 날이다.
덕분에 자신들의 집 전체를 장식하는 경우도 많아 볼거리를 제공한다.
 
리버사이드 미션 인(Mission Inn)의 화려한 크리스마스 장식을 보기 위해 집을 나섰다.
조금 먼 거리이기는 하지만 도착이 가까워질수록 소풍 날처럼 기분이 좋아진다.
 
 
 
 
[미션 인_Mission Inn]크리스마스를 반기는 화려한 장식~
 
Address : 3649 Mission Inn Avenue, Riverside, CA
Tel : (800) 678-8946
 
 
 
 
 
매년 비슷한 풍경을 제공하지만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기 시작하면서 사람들이 몰리기 시작한다.
미션 인(Mission Inn)에 도착하여 보니 어마어마한 사람들이 몰려 있다.
 
저녁 9시가 넘은 시간이었는데도 많은 인파가 있는 것은 조금 의외였다.
다행이 미션 인 앞에 차를 세울 수가 있어서 편하게 구경을 하였다.
 
 
스패니쉬 풍의 미션인 호텔은 1876년 세워졌는데 고풍스럽고 세련된 모습이다.
여기에 화려한 크리스마스 장식까지 더해져 장관을 이룬다.
 
 
 
 
미션인 호텔 건물 외벽에는 이렇게 다양한 움직이는 인형들을 세워 놓았다.
낮에는 유치해 보이기도 하지만 밤에는 화려한 전구들과 함께 살아난다.
 
 
미션인을 구경하러 온 사람들이 북적거리니 이런저런 먹거리도 판매를 하고 있다.
뜨거운 코코아나 피자, 캔디 애플, 컵케이크 등등 인데 썩 먹고 싶은 마음이 생기지는 않는다.
 
"이럴 때는 뜨거운 어묵 국물에 떡볶이를 먹어야 딱 어울리는데,,,"
"하하하~ 하여간 한국 사람은 어쩔 수가 없다니까 나도 딱 뜨거운 우동이 생각나네."
 
 
 
미션인 근처를 돌아보는 중간에 간디 동상도 발견할 수 있었다.
아마도 리버사이드에 거주하는 인도 분들이 세워 놓은 것 아닐 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스케이트를 탈 수 있는 공간도 만들어 놓아 남가주에서도 스케이트를 즐길 수 있다.
 
 
늦은 시간에 이런저런 것을 구경하고 다니다 보니 온 몸이 꽁꽁 얼었다.
아무리 따뜻한 남가주라도 겨울에 춥기는 마찬가지인 것 같다.
 
우리는 커피 한잔씩 주문 해서 몸을 녹이기로 하였다.
마침 근처에 자그마한 콘서트를 하고 있어서 음악도 들으면서 커피를 마시니 몸이 따뜻해졌다.
 
 
 
건너 편에서 바라 본 미션인 호텔은 무척 아름답다.
미션인 호텔이 잘 보이는 곳에서는 많은 관광객들이 사진을 찍고 있었다.
 
우리도 앞에 서서 사진을 찍으니 기대 이상으로 멋진 사진이 나온다.
크리스마스 장식을 구경하는 사람들은 모두 들뜬 모습들이다.
 
 
 
뜨거운 커피에 컵케이크까지 먹어 치운 우리는 미션인 정문 쪽으로 이동을 하였다.
가는 쪽으로도 화려한 장식이 돋보인다.
 
 
 
입구 쪽에는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로 사람들로 꽉 차있다.
수많은 인파에도 놀랐지만 아름다운 크리스마스 장식을 보니 탄성이 절로 나온다.
 
 
 
앤틱한 스패니쉬 풍의 미션인 호텔에 화려한 전구 장식이 조화를 잘 이룬다.
탄성을 지르면 구경하는 사람들을 보니 크리스마스 전날 같은 착각이 들었다.
 
 
 
 
수백만개에 달하는 전구와 크리스마스 장식은 이미 남가주에서 상당히 유명하다.
그리고 역시 화려한 라이트로 장식한 마차도 운치를 더해준다.
 
조금 늦은 시간에 도착을 하였지만 구경을 하다보면 정신없이 시간이 지나가 버린다.
화려한 장식 앞에서 사진을 찍으면 전문가가 아니더라도 아름다운 사진을 얻을 수 있다.
 
잠시지만 친구들과 좋은 시간을 보내고 오니 마음도 따뜻해지는 기분이다.
덕분에 올 해는 즐거운 크리스마스를 보낼 수 있을 것 같다.
 
 
 
맛있는 레시피와 맛집이 궁금하세요??
구글, 네이버, 다음 검색창에 '미쉘의 요리이야기'를 쳐보세요.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3월_반찬 7종 세트]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3/01/2021 3730
공지 [2월_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1/29/2021 4304
690 [봉골레 떡국]떡국 끓여 먹으니 한국 설이 생각난다. 01/01/2014 2946
689 [요리 모던 재패니즈] 새로운 일식 퓨전 레스토랑을 만나다. 12/31/2013 4558
688 [팥죽] 날씨가 으슬으슬하면 뜨끈한 팥죽먹고 힘내자. 12/30/2013 2513
687 [크리스마스]업랜드 근처의 화려한 볼거리~ 12/28/2013 2882
686 [위시향덮밥] 가슴이 답답할 때 화끈하게 한그릇. 12/27/2013 4670
685 [제게르스트롬 아트센터] 코스타메사의 아름다운 콘서트 홀. 12/25/2013 4955
684 [럼버야드_Lumberyard]제대로된 아메리칸 푸드를 즐겨보자. 12/24/2013 4325
683 [우엉김밥] 다이어트에 도움을 주는 담백한 맛. 12/23/2013 4146
682 [미션 인2_Mission Inn]리버사이드의 화려한 Festival of Lights. 12/21/2013 4432
681 [미션 인_Mission Inn]크리스마스를 반기는 화려한 장식~ 12/20/2013 7451
680 [양송이리소토] 한국인 입맛에 딱 떨어지는 이태리 요리. 12/18/2013 7226
679 [이지 어든_Easy Earthen]색다른 중국 식당에 반했다. 12/17/2013 4079
678 [온면] 이렇게 간단한데 라면을 왜 먹어 12/16/2013 7282
677 [포 하나_Pho Hana]속이 답답하면 뜨거운 월남국수 어떻세요 12/14/2013 7244
676 [아티쵸크 샐러드] 식사 대신 먹을 수 있는 이탈리안 샐러드. 12/13/2013 3941
   121 |  122 |  123 |  124 |  125 |  126 |  127 |  128 |  129 |  13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