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2021년 1월 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1/02/2021 10:35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3,727  



.

* 2021년 1월 반찬 7종 세트 _ 미쉘 셰프가 정성껏 만든 반찬 입니다. 

.

.

"자녀들이 안 먹어 걱정이라고요? 매주 양식이 포함된 미쉘 스푼에서 해결해 드립니다"

오렌지 카운티에서 이태리 쿠킹 클래스로 알려진 미쉘 셰프가 직접 만듭니다.

.

코로나 시대에 식당이나 마켓도 마음대로 못가 답답하셨죠??

미쉘이 비접촉 배달로 매주 메인 2가지, 국이나 스프 2종류, 밑반찬 3종류를 보내드립니다. 

.

코로나로 식재료 가격이 올라도 예전 가격 그대로 배달해 드리고 있습니다. 

.

.

.마고TV에 나온 미쉘 집밥 후기입니다 --> 

https://www.youtube.com/watch?v=bNOjbIgf6Ak

.

.

* 건강 집밥 배달 문의 : (562) 896-3090 / 카톡 : michellecho59

* 4인분 패키지 금액 : 1회 주문시 _$ 55 /  4주 패키지_$ 200 (할인 가격) 

.

.

*  LA는 한인타운 배달 $6 이고 거리에 따라 차이가 있습니다. 

DTLA, Burbank, La Crescenta,  Pasadena, Arcadia. El Monte까지 배달을 시작하였습니다. 

.

* OC 전지역 _ Irvine, Diamond Bar 까지~ (배달비 $5)_ 

얼바인플러튼, 라하브라, 부에나파크,세리토스, 사이프레스, 애너하임, 가든 글로브, 

.

Torrance / Irvine / Rowland Heights / Chino Hill 까지도 $5에 배달 합니다. ^^

.

.

.

New Orleans 명품 메뉴!! <팬 로스트> / 철판에서 매콤하게 볶아낸 춘천 닭갈비

시원한 배추 된장국 / 소고기 짜장소스 / 아이들이 더 좋아하는 베이컨 맥 & 치즈

햄 감자채 볶음 / 오징어 해초 샐러드

.

.

새해 첫 인기메뉴!! 불고기 & 삼색나물 / 한국인이라면 거부할 수 없다~ <탕수육> / 칼칼한 <김치찌개> /

소고기 무국 / 고소하게 부쳐낸 참치 옥수수전 / 아삭한 중국식 오이 무침 / 깻잎 장아찌

.

.

정통 중국 요리!! 상하이 해물 철판볶음 / 치킨 3대 천왕 <바베큐 치킨 & 치킨무> / <새우 로제 파스타> 

소고기 따로 국밥 / 옛날 분식집이 생각나는 <국물 떡볶이> / 럭셔리 반찬 캐롯 크래미 샐러드 / 마늘빵

.

.

부드럽운 맛~ Sous Vide <보쌈> / 프리미엄급 특급 메뉴  소고기 두반장 볶음 / 국물이 진한 <설렁탕>

고추장 찌개 / 토마토와 모짜렐라 치즈 보코치니 샐러드 / 베이컨 볶음밥 / 보쌈 친구 무생채

.

.

.

.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2월_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1/29/2021 1721
공지 [2021년 1월 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1/02/2021 3728
621 [왕초_Wangcho Korean BBQ]무작정 찾아간 치노힐의 무제한 고깃집. 10/10/2013 21189
620 [떡꼬치] 쫄깃쫄깃 매콤달콤한 바로 그 맛!! 10/09/2013 6174
619 [에스테로 비치_Estero Beach]화보집에서 보았던 아름다운 남국의 풍경. 10/08/2013 3430
618 [단호박 펜네]여자들이 거부할 수 없는 달콤한 맛. 10/07/2013 3210
617 [로스 트레일러로스] 이 것이 진정한 멕시칸 타코다. 10/05/2013 3478
616 [부추 팽이버섯 무침] 손이 안보이게 후다닥 무쳐내면 파티가 즐겁다. 10/04/2013 6249
615 [도쿄테이블_Tokyo Table]얼바인에 맛있는 퓨전 일식집. 10/03/2013 11967
614 [날치알 스파게티] 고소하고 통통튀는 당신이 좋습니다. 10/02/2013 3633
613 [히로스_Heroes]미국인도 못 먹어내는 어마어마한 양!! 10/01/2013 3549
612 [매운 표고 탕수]버섯의 향기가 제대로 난다. 09/30/2013 4163
611 [로스 펠리카노스]아름다운 해변 호텔에서 아침 식사. 09/28/2013 3777
610 [크림소스 떡볶이]한인 2세들에게 인기 짱이다. 09/27/2013 3255
609 [푸에르토 누에보_Puerto Nuevo]랍스터를 먹다먹다 지쳤다. 09/26/2013 4048
608 [맥 앤 치즈_Mac & Cheese]미국인들이 좋아하는 국민 간식. 09/25/2013 5801
607 [티지아이 프라이데이_TGI Friday's]할인쿠폰들고 패밀리레스토랑 다녀왔… 09/24/2013 5815
   131 |  132 |  133 |  134 |  135 |  136 |  137 |  138 |  139 |  14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