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토마토_Tomato]남자들의 건강을 지켜준다.
06/02/2012 02:49 p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3,706  



 
 
 
[토마토_Tomato] 남성들의 건강을 지켜준다.
 
의사들이 가장 싫어 하는 것이 토마토라고 한다. 토마토를 상시 먹으면 병원에 찾아갈 일이 없기 때문이다. 그만큼 토마토가 우리 몸에 좋다는 이야기인 같다.
 
몇년전에 타임지는 건강에 좋은 10가지 식품을 선정하여 발표하였다. 중에서도 첫번째로 꼽은 것이 토마토이다. 토마토는 빨간색만 있는 것이 아니라 노랑, 초록, 주황까지 다양하다. 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는 토마토를 천국의 사과혹은 사랑의 사과라는 별명으로 불리운다. 정도로 건강에 좋다고 여겨져 왔다.
 
1_남자에게 토마토가 좋은 이유를 밝힌다.
 
 
미국 국립 암연구소는 10 이상 토마토를 이용한 요리를 먹는다면 먹지 않는 사람보다 전립선 발병율이 45% 적은 것으로 발표했다. 토마토는 이태리사람들이 특히 좋아하는 국가보다 전립선 암이 적다고 한다.
 
실제로 8년간 일주일에 2 이상 꾸준히 토마토를 섭취한 경우 한달에 1 미만을 섭취한 경우에 비해 전립선암 발병율이 27% 감소하였다고 하니 꾸준히 토마토 요리를 즐겨야 같다.
 
 
2_의사들이 토마토를 싫어하는 이유.
 
토마토에 풍부한 생리활성 물질인 라이코펜 루틴’, ‘케르세틴 세포의 산화를 막아주고 각종 암과 심혈관 질환의 발생율을 낮춰준다. 예방 효과 외에도 저밀도 콜레스테롤의 혈중 수치를 감소 시켜 성인병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2021년 1월 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1/02/2021 1290
공지 [11월 반찬 7종 세트] 미쉘 셰프가 정성껏 만든 반찬 입니다. 10/29/2020 4430
460 [유린기]바삭바삭한 중국의 치킨 샐러드. 04/10/2013 7707
459 [레이지 독 카페_Lazy Dog]개들과 함께 먹는 즐거운 만찬. 04/09/2013 3714
458 [닭고기오목밥]우리나라에 비빔밥이 있다면 일본에는 이 것이 있다. 04/08/2013 4760
457 [게티뮤지엄 3편]뭉크_여자때문에 멘탈이 붕괴된 사나이 04/06/2013 15590
456 [연어 오니기리]뜨거운 우동과 함께 먹으면 행복감이 밀려온다. 04/05/2013 3426
455 [타이 오리지날 바베큐]중독되면 더 건강해진다. 04/04/2013 5241
454 [어니언스프]이 맛에 중독되면 헤어나오기 힘들다. 04/03/2013 4598
453 [새우볶음밥]후다닥 만들어도 인기는 최고다~ 04/01/2013 3668
452 [벨라지오호텔_Bellagio Hotel] 라스베가스 최고 태양의 서커스 O쇼. 03/30/2013 6781
451 미쉘의 요리이야기_4월 스케줄공지 03/29/2013 3264
450 [버섯두부볶음]영양에도 좋지만 입맛도 사로 잡았다. 03/29/2013 2982
449 [애플팬_The Apple Pan] 60년 전통의 오리지널 햄버거. 03/28/2013 5284
448 [오징어통구이]함경도 아바이 마을의 오징어순대가 생각나네요. 03/27/2013 7464
447 [노튼 사이먼 박물관_네번째]램브란트의 삶_ 처절한 빛과 그림자. 03/26/2013 8878
446 [미트로프]미국 살면 한번은 먹어 봐야 한다. 03/25/2013 4195
   141 |  142 |  143 |  144 |  145 |  146 |  147 |  148 |  149 |  1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