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명의 재즈와 마음 이야기

칼럼니스트: 김재명

Jazz, K-POP, Classic, CCM 등 여러 장르음악의
작곡과 편곡, 프로듀싱을 하고 있는 뮤지션
현 JM Company 대표

Email: lydianish@naver.com

 
같이 들어요!- 191//Sugar_단 맛은 참으로 매력적이지만//
08/06/2021 07:16 pm
 글쓴이 : Panda
조회 : 611  
   https://blog.naver.com/lydianish [60]




오늘의 추천곡 입니다.

'같이 들을까요?'

제목: Sugar

아티스트: Stanley Turrentine (스텐리 트렌틴)

오늘 추천 드릴 곡은 스텐리 트렌틴의 곡 Sugar 입니다.

스텐리 트렌틴은 미국의 테너 섹스폰 연주자로 블루스에 기반을 둔 뮤지션인데요,

커리어 초반엔 R&B를 연주했으며, Blue Note 레코드사와 일하게 된 60년대 이후부터는 Soul Jazz가 주를 이뤘고, 70년대는 Jazz Fusion에 매료되었습니다.

Suguar는 스텐리 트렌틴이 1970 11월에 발매한 동명의 앨범 'Sugar'에

수록되어 있는 곡입니다.

기운이 쭉쭉 빠지는

여름의 한 가운데에 서 있을지도 모를

누군가를 위해 선곡해 보았습니다.

JM 







삶이 달콤함만으로 가득했다면

우리는 그것을 달콤함이라 인식하지 못했을 것입니다.

쓴 맛이 있었기 때문에

단 맛을 인식하게 되었고,

단 맛을 좋아하게 되었고,

단 맛을 추구하게 되었을 것입니다.

그렇다면 삶은,

단 맛을 추구하는 것.

이렇게 정의해야 맞는 걸까요?

아마도.

하지만,

우리의 자유의지 덕분에 선택이라는 것을 할 수도 있는데요,

즉,

단 맛을 추구하는 삶을 살아갈 것인지,

단 맛과 쓴 맛을

그저 맛이구나 하고 알아버린 삶을 살 것인지 말입니다.

고단한 삶에

단 맛은 참으로 매력적이지만

너무 많이 먹거나 집착하면

곧,

아주 쓰디쓴 쓴 맛을 보게 될 것이라는 것.

잊지 말기로 하죠.


JM

모든 글의 저작권은 김재명에게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김재명 2021





#Sugar #단맛은참으로매력적이지만 #쓴맛이있게때문에 #자유의지 #선택 #알아버린삶 #고단한삶 #쓰디쓴맛 #같이들어요


작곡&편곡&화성악 레슨 with JM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라디오코리아의 모든 게시물에 대해 게시자 동의없이 게시물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 등의 행위는 게시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이를 무시하고 무단으로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의 이유로 법적조치를 통해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In principle, all posts in Radio Korea are prohibited from modifying, copying, distributing, and transmitting all or part of the posts without the consent of the publisher. Any modification, duplication, distribution, or transmission without prior permission can subject you to civil and criminal liability.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나의 두번째 책_ 그때 그들은 왜 나를 이해해주지 않았을까? 05/13/2021 3340
공지 재마칼럼에 관해. 09/11/2017 21767
297 같이 들어요!-194// Beautiful_ 부디 의심하기를// 11/20/2021 365
296 마음으로 보다... 제 3의 길 10/15/2021 823
295 마음으로 보다...White Tiger_설령 스스로 특별하다고 믿는다 할지라도 10/05/2021 398
294 같이 들어요! -193//Autumn leaves_유일한 가을이 유일한 당신에게 / 09/15/2021 538
293 같이 들어요! -192//Memory of You_기억 속의 사람들이// 08/26/2021 2648
292 마음으로 보다... 아주 바보는 아니기를. 08/18/2021 501
291 같이 들어요!- 191//Sugar_단 맛은 참으로 매력적이지만// 08/06/2021 612
290 마음으로 보다 ......재미있게 일하기 07/23/2021 870
289 같이 들어요!- 190//Summer Song_ 마음이 서성일 때// 07/08/2021 738
288 같이 들어요!- 189//My Mood is You_지금 당신의 마음은 어디 있나요?/ 06/15/2021 1168
287 같이 들어요!- 188//Windows_다시 깨끗이 닦아 바라보기// 06/01/2021 5141
286 나의 두번째 책_ 그때 그들은 왜 나를 이해해주지 않았을까? 05/13/2021 3340
285 같이 들어요!- 187//Sometimes I Feel Like a Motherless Child_한 걸음 떨어져 바라보기// 03/25/2021 1694
284 영어로 읽는 마음 이야기 _ When you are still_당신이 고요할 때 01/23/2021 1119
283 같이 들어요!/- 186//Answer Me_오늘 당신의 마음은 어떤가요?// 12/22/2020 190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