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의조, 선발로 70분 출전…보르도, 모나코에 2-1 역전승

연합뉴스 | 입력 11/25/2019 09:47:47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모나코전에 출전한 황의조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1부) 보르도에서 활약하는 황의조(27)가 선발 출전해 팀의 정규리그 3경기 무패에 힘을 보탰다.

 

황의조는 24일(현지시간) 프랑스 보르도의 누보 스타드 드 보르도에서 열린 AS모나코와의 2019-2020 리그앙 14라운드 홈 경기에서 선발로 나서서 후반 25분 야신 벤라후와 교체될 때까지 뛰었다.

 

3-4-2-1 포메이션의 2선에 배치된 황의조는 공격 포인트를 추가하지는 못했다. 이번 시즌 그는 3골 2도움을 기록 중이다.

 

보르도는 모나코에 2-1로 역전승을 거두고 최근 리그 3경기 무패(2승 1무)를 이어가며 4위(승점 22)에 자리했다.

 

보르도는 전반 15분 이슬람 슬리마니에게 선제골을 내줬으나 전반 29분 파블로의 골로 균형을 맞췄다.

 

후반 24분엔 프리킥 상황에서 슬리마니의 핸드볼 파울로 페널티킥이 선언됐고, 키커 니콜라 드 프레빌이 침착하게 성공하며 전세를 뒤집었다.

 

핸드볼 파울 때 두 번째 경고를 받은 슬리마니가 퇴장당하며 수적 우위를 점한 보르도는 황의조를 시작으로 교체 카드를 가동했고, 한 점 차 리드를 지켜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