헐리우드 힐스 산불 진화율 80%..한인타운도 연기 ‘자욱’

라디오코리아 | 입력 11/11/2019 06:00:43 | 수정 11/11/2019 06:00:4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지난 주말 헐리우드 힐스에서 발생한 산불이 소강상태에 들어갔다.

 

LA소방국에 따르면 

바함 산불로 어젯밤까지 80에이커가 전소됐고 

진화율 80%를 보이고 있다.

 

소방국은 이에 따라 내일(12일)까지 

일대 소방대원 수를 줄여 순찰활동만 벌이도록 하고 

통제됐던 포레스트 론 드라이브도 

재개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산불은 지난 9일 토요일 오후 1시 50분쯤 

3694 노스 바함 블러바드 인근에서 발생했다.

 

산불 진화작업을 벌이던 소방관 한 명이 

팔과 다리에 부상을 입어 치료를 받았고, 

다친 시민은 없었다.

 

또 재산피해도 발생하지 않았으며 

공식적인 대피령이 발령되지도 않았다.

 

다만 산불이 영화 제작사 워너 브라더스 스튜디오 인근에서 발생해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이 곳 주차장에 대피령이 내려졌다. 

 

산불로 인한 연기는 

한인타운을 포함해 LA 일대 하늘을 자욱이 덮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