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7일 주요 한인사회 소식

라디오코리아 | 입력 10/17/2019 11:06:01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연방의원직에 도전하는 한인 후보들이

순조롭게 선거기금을 마련하고있다.

 

연방하원 39지구에 출마한 영 김 전 캘리포니아 주 하원의원은

3분기가 끝난 지난달(9월) 30일 기준

81만 2천 501달러를 모아

현직인 길 시스네로스 의원(84만 6천 150달러)과

접전을 벌이고있다.

 

연방하원 48지구에 출사표를 던진 미셸 박 오렌지카운티 수퍼바이저는

총 114만 5천 659달러의 기금을 마련해 선전 중이다.

 

상대 후보인 할리 루다 현 의원도 157만 천 681달러를 모금했다.

 

##

 

LA한인상공회의소 임원진은 한국시간 16일

고윤환 문경시장과 권영진 대구시장을 접견하고

지역 중소기업 해외진출 및 해외투자 유치를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상공회의소는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전남 여수에서 열리는 ‘제 18차 세계한상대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

 

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가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제 24차 세계한인경제인대회’에서

해외시장 진출과 취업을 원하는 한국 기업 및 청년들을 위한

‘더 월드옥타 앱’(The World OKTA App)을 공개했다.

 

앱에서 ‘글로벌 취업 지원사업’에 들어가면

회원사들이 게재한 직원모집 공고가 나온다.

 

또 ‘개인정보’, ‘회사정보’, ‘상품정보’에 들어가

소개 글을 남기고 제품을 업로드하면

전세계 73개국 144개 월드옥타 지회 소속 7천여명의 회원들과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

 

##

 

오픈뱅크 산하 비영리단체인 오픈청지기재단이

‘2019 오픈 청지기 프로그램’ 참가 신청을 받고있다.

 

오픈 청지기 프로그램은 커뮤니티에 봉사하는

비영리단체들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다음달(11월) 22일까지 서류 접수를 받은 뒤

현장 방문, 프리젠테이션 등을 거쳐

내년 2월까지 수혜단체를 선정한다.

 

신청서는 오픈청지기재단 웹사이트(www.openstewardship.com)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문의: 213-593-4885 또는 info@openstewardship.com

 

##

 

이웃케어클리닉이 설립 33주년을 맞아

오는 23일 저녁 6시부터

LA다운타운 인터콘티넨탈 호텔 윌셔 그랜드 볼룸(900 Wilshire Blvd. 5층)에서

‘연례기금모금 만찬’을 연다.

 

행사에는 미겔 산티아고 캘리포니아 주 하원의원,

마크 리들리 토마스 LA카운티 수퍼바이저 등

주류 및 한인 인사 4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문의: 213-235-1210

 

##

 

지난 7월 치러진 캘리포니아 약사시험에서

한인 응시자의 부정행위가 적발돼

응시자 전원이 재시험을 치러야하는 혼란이 야기됐다.

 

캘리포니아 약사위원회는 지난 7월 9일 실시된

약사실무기준법규시험(CPJE)에서

라하브라에 거주하는 한인 유나 김씨가

시험 문제를 공유 및 유출시킨 사실이 밝혀졌다고 전했다.

 

##

 

채츠워스를 지역구로 둔 존 리 LA 12지구 시의원이

찬성표를 던지면서 만장일치로

이 지역 노숙자 주거시설 건설안이 최종 통과됐다.

 

채츠워스 프로젝트는 토팽가 블러바드에

6층 높이 64유닛의 노숙자 아파트를 짓는 것으로,

존 리 시의원은 주민들의 의견을 듣기위해

공사를 보류하고 관련 공청회를 진행한바 있다.

 

##

 

존 리 LA 12지구 시의원실은

아시안 커뮤니티와의 소통을 확대하기위해

한인 언론사 기자 출신의 김지은씨를

보좌관으로 채용했다고 밝혔다.

 

##

 

음악으로 봉사하는 한미여성회 합창단, ‘Sing KAWA’가

새 단원을 모집 중이다.

 

매주 월요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12시 30분까지

한미여성회관(570 N. Normandie Ave.)에서 모임을 갖고,

정기 음악회는 물론 병원, 양로원 등에서 위문공연도 펼친다.

 

문의: 323-660-5292 


문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