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카운티서 길거리 생활 청산 노숙자 2만여명 넘어

라디오코리아 | 입력 07/21/2019 12:24:19 | 수정 07/21/2019 12:24:19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LA카운티에서 지난해(2018 년)

노숙자 21,631 명이 길거리 생활을 청산한 것으로 나타났다.

 

LA노숙자 서비스국에 따르면

지난해(2018년) 수백만달러의 예산을 투입해

카운티 내 노숙자 21,631 명이 노숙자 쉘터로 거처를 옮겨

생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017 년보다 23 % 증가했고

지난 2014 년보다는 무려 2배 이상 상승한 것이다.  

 

노숙자 서비스국 피터 리 국장은 지난해(2018년)

LA카운티내  노숙자 수가 12 % 증가했지만

만약 쉘터 건립이 안됐다면 

더 심각한 상황에 직면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수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