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 수비수 더리흐트, 유벤투스 입단 마무리…이적료 993억원

연합뉴스 | 입력 07/16/2019 16:52:00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유벤투스 입단을 앞둔 수비수 마테이스 더리흐트.[유벤투스 트위터 캡처]

 

 

이번 시즌 여름 이적시장에서 최대어로 손꼽힌 아약스(네덜란드)의 '20세 캡틴' 마테이스 더리흐트(네덜란드)가 메디컬 테스트를 위해 유벤투스(이탈리아)에 도착하면서 이적 절차가 마무리 작업에 들어갔다.

 

유벤투스는 16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더리흐트의 공항 도착 영상을 공개했다.

 

더리흐트는 전용기를 타고 공항에 도착한 뒤 "안녕하세요 비안코네리(유벤투스의 애칭). 여기에 오게 돼 정말로 기쁩니다"라는 인사말을 전했다.

 

1999년생 중앙 수비수인 더리흐트는 아약스의 주장 완장을 차고 2018-2019시즌 팀의 정규리그 우승과 네덜란드축구협회(KNVB)컵 우승,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행의 중심이 됐다.

 

더리흐트는 바르셀로나(스페인), 파리 생제르맹(프랑스) 등의 러브콜을 받았지만 결국 유벤투스를 선택했다.

 

유벤투스는 더리흐트의 영입을 위해 무려 7천500만 유로(약 8천400만달러)의 거액을 지불한 것으로 알려졌다.

 

더리흐트는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뒤 곧바로 유벤투스의 아시아 투어에 동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