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강력 낙태금지법 반대 시위 LA 등 전국적으로 펼쳐져

라디오코리아 | 입력 05/21/2019 06:15:27 | 수정 05/21/2019 06:15:27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초강력 낙태금지법에 반대하는 대규모 시위가 오늘(21일)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펼쳐진다.

 

‘Stop The Bans’로 이름 붙여진 오늘 시위에는  

미 시민자유연맹 ACLU와

전미중절권획득운동연맹(NARAL Pro-Choice America) 등

50개 이상 단체들이 참여한다.

 

시위는 거의 모든 50개 주에서

로컬시간으로 정오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LA카운티에서도 25곳에서 시위가 예정돼 있다.

 

LA에서 가장 큰 규모로 시위가 열리는 곳은 웨스트 헐리우드로,

시위대는 오전 10시부터

8300 산타모니카 블러바드에 위치한 시청 앞에 모여

시위를 벌인다.

 

LA다운타운 퍼싱 스퀘어에서는 정오부터 시위가 시작된다.

 

또 LA한인타운 인근

베벌리 블러바드 만나는 라치몬트 길에서도

정오부터 시위가 개최된다.

 

주최 측은 우리는 미 전역에서

초강력 낙태금지법에 대한

새로운 물결을 보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