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 빌보드뮤직어워즈 생중계…BTS에 관심집중

연합뉴스 | 입력 04/25/2019 17:36:08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빌보드 뮤직 어워즈'[엠넷 제공]​


방탄소년단, '톱 듀오/그룹' 수상 주목…할시와 신곡 무대도

 

 

엠넷은 다음 달 2일 오전 9시 '2019 빌보드 뮤직 어워즈'를 생중계한다고 26일 밝혔다.

 

세계의 이목이 쏠린 건 역시 방탄소년단이다. 방탄소년단은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에 노미네이트된 것은 물론, 올해 처음으로 '톱 듀오/그룹' 부문에도 후보로 올랐다. 이들이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를 비롯해 '톱 듀오/그룹' 에서도 수상의 영예를 거머쥘 수 있을지 주목된다.

 

방탄소년단은 또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HOT 100' 1위를 기록한 싱어송라이터 할시와 신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밖에도 샘 스미스와 노르마니, 패닉 앳 더 디스코, 칼리드, 로렌 다이글, 머라이어 캐리와 마돈나 등이 무대를 준비 중이며 다시 한번 전성기를 맞은 조나스 브라더스도 만난다. 켈리 클라크슨은 2년 연속 호스트로 무대에 선다.

 

생중계는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상진이 진행하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대중음악평론가 강명석과 방송인 안현모가 각각 해설과 통역을 담당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