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서부서 훼손된 시신 담긴 비닐봉지 19개 발견

연합뉴스 | 입력 03/15/2019 15:49:00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훼손된 시신이 들 것으로 추정되는 비닐봉지가 대량으로 발견된 현장 [AFP=연합뉴스]​

 

멕시코 서부 지역에서 훼손된 시신이 들어 있는 것으로 추정된 비닐봉지가 다량 발견됐다.

 

15일(현지시간) 일간 엑셀시오르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전날 밤 멕시코 서부 할리스코 주에서 토막 난 시신이 들어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19개의 비닐봉지가 신고됐다.

 

할리스코 주 검찰은 과달라하라 시 동부에 있는 익스틀라우아칸 데 로스 멤브리요스의 하수 배수로에서 비닐봉지들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소방관들이 비닐봉지를 수거해 검시소로 옮겼으며, 검찰은 이를 개봉해 시신의 정확한 신원과 수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검찰 관계자는 "비닐봉지 수보다 실제 희생자 수가 더 많아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멕시코의 마약갱단들은 경쟁 조직에 경고성 메시지를 보내기 위해 종종 시신을 잔인하게 훼손하곤 한다.

 

할리스코 주에는 잔인하기로 악명 높은 할리스코 카르텔이 활개를 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