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내 한국어 사용자 109만명, 줄고 있다

라디오코리아 | 입력 03/13/2019 14:43:25 | 수정 03/13/2019 14:43:25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2010년 113만 7300명, 2017년 109만 5200명 4% 감소

전체 6659만 2300명, 5명중 1명꼴 넘어, 한국어 7위로 밀려

 

한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미국내 인구는 109만 5000여명으로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어 아닌 외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미국내 가정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으나 한국어 사용자들은 다시 감소 세로 돌아서 언어별로는 6위에서 7위로 밀렸다

 

한국인들의 미국이민이 다소 주춤해진 탓인 듯 미국내에서 한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인구도 줄어들고

있다

 

미국내에서 한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인구는 2017년 현재 109만 5200여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이전 통계의 113만 7300여명에서 4만 2000여명, 4%나 줄어든 것이다

 

이로서 한국어 사용자는 언어별로 보면 아랍어에 추월당하며 6위에서 7위로 밀렸다

 

이민 싱크탱크인 이민연구센터(CIS)가 연방인구센서스 등의 통계를 토대로 분석한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어 사용 인구는 2010년 113만 7325명이었으나 2017년에는 109만 5161명으로 집계됐다

 

7년만에 4만 2000여명, 4%나 감소한 것이다

 

한국어 사용자들은 2000년에는 89만 4000여명에서 계속 증가세를 보였다가 근년들어 감소세로 돌아섰다.

 

연간 2만 5000명을 넘던 한국인들의 미국이민이 근년들어 2만명 아래로 떨어질 정도로 다소 둔화된데 따른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한국어 사용자들은 감소세를 면치 못하고 있으나 미국내에서 영어아닌 외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인구는

해마다 늘어나고 있다

 

외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미국내 인구는 2010년 5954만 2600여명에서 2017년 현재 6659만 2300여명 으로 12% 늘어났다

 

현재 영어아닌 외국어를 주로 사용하고 있는 미국내 인구는 전체의 21.8%로 5명당 1명꼴을 넘어 곧 4명 중에 한명꼴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한국어 사용자들의 감소와는 달리 스페인어는 물론 중국, 필리핀, 베트남어와 아랍어 등이 모두 증가하고 있다.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외국어는 역시 스페인어로 무려 4101만 7600여명으로 7년전에 비해 11% 증가했다

 

2위는 중국어로 346만 2100명이 사용하고 있어 23% 증가했고 3위는 필리핀인들이 사용하는 타갈로그 어로 174만 6300명이 사용하고 있어 11% 늘어났다

 

4위는 베트남어로 149만 8900명이 사용하고 있어 8% 증가했다

 

5위는 프랑스어로 120만 2000여명이 쓰고 있어 한국어 사용자보다 더 많은 9% 줄어들었다

 

6위는 아랍어로 122만 7800명이 쓰고 있어 7년간 무려 42%나 급증하며 한국어 사용자를 7위로 밀어 냈다

  


한면택 워싱턴 특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