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로브몰 인근 3가+페어팩스 주상복합 ‘19층→8층’

라디오코리아 | 입력 02/20/2019 10:22:28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Credit: MVE + Partners)

그로브몰 맞은편에 건설될 예정이던

19층 높이 주상복합타워의 규모가 대폭 축소됐다.

 

‘홀랜드 파트너 그룹’(Holland Partner Group)은 지난해 5월

3가와 페어팩스 애비뉴에 위치한

‘타운 앤 컨트리’(Town and Country) 쇼핑센터 동쪽 일부를

주상복합건물로 재개발하는 안을 LA시 도시개발국에 접수했다.

 

당초 해당 프로젝트는

381 유닛 아파트와 8만 천 스퀘어피트 크기의 상가를 포함한

19층 높이 타워였다.

 

하지만 인근 주민들이 고층 건물이 들어서는 것에 반대하면서

개발안이 8층 높이,

331 유닛, 8만 4천 스퀘어피트 규모의 상가로 수정됐다.

 

또 건물 높이는 최대 100피트를 넘을 수 없다.

 

알파벳 ‘E’와 ‘C’ 모양의 두 건물이 연결된 디자인으로,

유닛은 스튜디오부터 원베드룸, 투베드룸, 쓰리베드룸까지 다양하다.

 

982대의 차량을 수용할 수 있는 지하주차장도 조성된다.

 

예상 공사 소요기간은 32개월로,

오는 2023년 완공이 목표다.

 

이 외에도 8000 웨스트 3가로부터

서쪽으로 두 블락 정도 떨어진 곳에서는

50유닛 규모의 아파트가 개발 중이다. 


문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