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셧다운'에 급증했던 美실업수당 다시 감소…1만9천건↓

연합뉴스 | 입력 02/07/2019 11:30:58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3만4천 건으로 전주보다 1만9천건 줄었다고 7일(현지시간) 밝혔다.

 

실업수당 청구가 줄었다는 것은 그만큼 고용 사정이 좋아졌다는 의미다.

 

미 연방정부의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 여파 등으로 약 1년 반 만에 최대를 기록했던 2주 전(25만3천건)보다 크게 줄었다. 다만 블룸버그 전망치(22만1천건)보다는 많았다.

 

4주간 평균 실업수당 청구는 4천500건이 늘어난 22만4천750건을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