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산간지대, 앤텔롭 밸리 영하로 떨어져.. ‘한파 주의보’

라디오코리아 | 입력 01/15/2019 06:27:00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비가 내리면서 남가주 일대 기온이 많이 떨어졌다.

 

이런 가운데 LA산간지대와 LA북부 앤텔롭 밸리에는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며 ‘한파 주의보가 발령됐다.

 

LA카운티 보건국은 이 지역에

오늘부터 오는 18일 금요일까지

한파 주의보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보건국에 따르면 추위에 약한 노약자들은 특히

외출할 때 옷을 여러겹 껴입고,

모자와 목도리, 장갑, 양말로

머리와 손, 발을 따뜻하게 하는 것이 좋다.

 

또 집에 히터가 없는 경우

쇼핑몰이나 도서관, 시니어 센터와 같은

공공장소에 가서 몸을 따뜻하게 유지할 것을

당국은 권고했다.

 

갈 곳이 없는 주민들을 위해

LA노숙자 서비스국은 셸터를 운영하고 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