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9-2018 모닝뉴스 헤드라인

라디오코리아 | 입력 10/29/2018 07:40:45 | 수정 10/29/2018 07:40:45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1.     중간선거를 앞두고 반트럼프 진영에 폭탄 소포들을 보낸 정치테러에 이어, 유대교 회당에서 총기를 난사해 11명이나 숨지게 한 증오범죄까지 발생해, 선거 판세가 요동치게 될지 주목된다.

 

2.     내년 초 2차 미북정상회담이 예상되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은 북핵 문제 해결과 관련해 오랜 시간이 걸려도 상관없다면서 속도 조절론을 거듭 꺼내 들며 장기전에 대한 채비를 시사했다.

 

3.     트럼프 대통령이 중간선거를 앞두고 초강경 반이민정책을 또한번 꺼내들었다. 캐러밴 행렬 차단을 위한 멕시코 국경에서의 여행금지, 입국금지령을 발동하는 초강경 이민정책을 내일 발표한다.

 

4.     LA지역 주택가격이 사상 최고를 기록한 가운데, 20% 다운 페이먼트를 마련하는데만 무려 18년 4개월이 소요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LA에서의 ‘내집 마련’은 꿈같은 이야기가 되고 있다.

 

5.     미국의 관세 폭탄이 중국 수출에 준 타격이 구체적인 수치로 확인됐다. 미국이 중국 제품에 고율관세를 부과한 뒤 중국의 대미 수출량이 지금까지 21%나 줄었다.

 

6.     아시아 각국 증시의 주가가 이번 주도 불안하게 출발했다. 한국의 코스피도 닷새 연속 떨어지며 오늘은 31포인트 급락한 1,996으로 마감해 1년10개월여 만에 2,000선이 붕괴됐다.

 

7.     여배우 스캔들과 친형 강제입원 의혹으로 고발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드루킹' 일당과 공모해 댓글 조작을 벌인 혐의로 기소된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처음으로 나란히 법정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8.     한국을 뒤덮은 찬 공기의 영향으로 초겨울 추위가 엄습했다. 설악산의 영하 3도를 비롯해 일부 지역에서 영하권으로 떨어지고, 서울도 1도로 올가을 들어 가장 추울 것으로 예상됐다.

 

9.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승객 등 189명을 태우고 수마트라섬으로 향하던 국내선 여객기가 해상에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해 탑승자 전원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

 

10.  2005년부터 계속해 네번 째 총리직을 맡고 있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2021년 9월까지인 이번 총리직 임기까지만 수행하고 차기 총선에서 불출마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11.  브라질 대선에서 극우 사회자유당 자이르 보우소나루 후보가 승리했다. 브라질에서 '극우 리더'가 나온 것은 나라 전체에 만연한 극도의 부패와 경제침체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12.  선수와 감독, 코치진, 그리고 경영진에 이르기까지 총체적인 부진의 늪에 빠지면서 결국 다저스가 또한번 30년만의 월드시리즈 우승에 실패했다. 내년 시즌을 대비한 대대적인 수술이 예상된다.

 

13.  NFL 램스가 그린베이 패커스를 29:27로 누르고 8승무패로 수퍼볼을 향한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차저스는 경기가 없었고, NBA 레이커스는 샌앤토니오 스퍼스에게 막판에 106:110으로 역전패했다.

 

14.  날씨

 

  


최영호 앵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