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에인절스전 1안타 1볼넷으로 멀티 출루

연합뉴스 | 입력 09/13/2018 10:26:21 | 수정 09/13/2018 10:26:21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추신수. [로이터=연합뉴스]

 

에인절스 오타니는 3타수 2안타 1볼넷 활약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안타와 볼넷으로 멀티 출루(한 경기 2출루 이상)에 성공했다.

 

추신수는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 에인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 방문 경기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 1볼넷으로 활약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73이 됐다.

 

1회 첫 타석에서 내야 땅볼로 아웃된 추신수는 3회 1사 1루 두 번째 타석에서 중견수 쪽 안타를 터트렸다.

그러나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추신수는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5회 1사 1루에서는 중견수 뜬공, 7회 2사 1루에서는 볼넷을 얻어 이날 경기를 마감했다.

 

텍사스는 1-8로 완패해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최하위에 머물렀다.

 

에인절스의 오타니 쇼헤이는 맹활약으로 팀 승리를 견인했다.

 

4번 지명타자로 출전한 오타니는 3타수 2안타 1볼넷으로 세 차례 출루에 성공했다.

 

시즌 타율도 0.291에서 0.295로 상승해 3할 복귀를 눈앞에 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