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우버-그랩 동남아사업 합병, 독점금지 위반"

연합뉴스 | 입력 05/17/2018 10:49:33 | 수정 05/17/2018 10:49:3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그랩, 우버 동남아사업 인수·합병 

 

베트남 정부가 차량호출 업체 그랩(Grab)이 우버(Uber)의 동남아 사업을 인수·합병(M&A)한 것과 관련해 독점금지법을 위반한 것으로 잠정 결론을 내렸다.

 

베트남 산업무역부는 그랩과 우버의 동남아 사업 M&A에 대한 본조사를 실시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일간 뚜오이쩨 등 현지 매체가 17일 보도했다.

 

최근까지 진행한 예비조사에서 그랩의 베트남 시장 점유율이 우버 동남아 사업 인수로 50%를 초과했다고 잠정 결론을 내렸기 때문이다.

 

베트남 독점금지법은 시장 점유율이 30%를 넘을 것으로 예상하는 M&A를 할 경우 사전에 당국에 신고해야 하고 50%를 넘을 경우 당국의 허가를 받아야 성사된다.

 

그러나 그랩은 우버의 동남아 사업을 인수해도 베트남 시장 점유율이 30%에도 미치지 않는다며 당국에 신고하지 않았다.

 

그랩은 지난 3월 말 우버의 동남아 사업 인수 방침을 공개하고 4월 초부터 우버 서비스를 통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