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상순, 'MBC스페셜' 세월호 특집 내레이션 참여

연합뉴스 | 입력 04/16/2018 09:37:23 | 수정 04/16/2018 09:37:2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MBC 제공]

 

 

가수이자 '이효리의 남편'으로도 유명한 이상순이 MBC TV 시사교양 프로그램 'MBC스페셜' 세월호 4주기 특집에 내레이션을 맡아 참여했다.

 

MBC는 16일 오후 11시 10분 방송하는 'MBC스페셜' 세월호 4주기 특집 1부 '너를 보내고…416 합창단의 노래'에서 이상순이 내레이션했다고 밝혔다.

 

이상순은 "(세월호 참사) 당시에 아무것도 할 수 있는 게 없었는데 시간이 많이 지났지만 이렇게라도 참여할 수 있는 일이 생겼다는 생각에 오게 됐다"고 소감을 말했다.

 

특집 1부에서는 세월호 참사 유가족과 시민으로 구성된 416 합창단의 일상을 담는다. 이들은 세월호 참사의 아픔과 진상규명의 필요성을 알리는 동시에 노래로 희망을 줄 수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지 달려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