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전 대통령 '국정농단 재판' 항소 포기

라디오코리아 | 입력 04/16/2018 05:32:21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을 선고받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법원에 항소 포기 의사를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이 항소를 포기함으로써

1심에 이어 2심 재판도 거부하겠다는 뜻을 드러낸 것으로 풀이된다.



박 전 대통령은

항소 기한인 지난 13일까지 법원에 항소장을 내지 않았고

동생인 박근령 전 육영재단 이사장이 항소장을 제출했다.

하지만 박 전 대통령이 명시적으로 항소 포기 의사를 밝힌 만큼

박 전 이사장의 항소 효력은 사라졌다.

이에 따라 박 전 대통령의 2심 재판은

검찰이 항소한 내용을 중심으로 진행될 전망이다.

검찰은 1심의 일부 무죄 부분에 문제가 있으며

전체적인 양형도 부당하다는 취지로 항소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