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LA 야경] 낮보다 밤에 꽃처럼 피어나는 도시.
07/19/2012 08:34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6,610  



 
[LA 야경] 낮보다 밤에 꽃처럼 피어나는 도시.
 
 
해가 완전히 넘어가고 처음으로 멋진 로스앤젤레스의 아름다운 야경을 찍어 보려고 출발하였다.
선생님께서는 조악한 나의 삼각대를 보시더니 혀를 끌끌 차신다.
 
 
"그 삼각대로는 제대로 찍힐 것 같지가 않은데요??"
"선생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프리웨이를 쏜살같이 달리는 차들과 건물의 야경이 잘 어울리는 자리를 찾아 삼각대를 세웠다.
지나다니는 차들의 진동이 느껴진다.
갑자기 자신감이 급속히 사라지면서 걱정이 되기 시작한다.
 
 
 
사진이 흔들리는 것을 삼각대 탓으로 돌려야지 어쩌랴??
 
 
 
 
 
라스베가스나 뉴욕의 마천루같이 휘황찬란하지는 않지만 LA의 야경도 충분히 매혹적이다.
팜트리(Palm Tree)와 어울어진 야경은 독특한 남가주만의 매력이 있다.
 
높이 솟은 건물 사이로 질주하는 자동차들은 아이러니컬하게도 낭만적인 기분이 든다.
이날 찍은 사진을 보니 LA가 이런 아름다움을 갖고 있었나 하고 놀랐다.
항상 다운타운으로 들어가다 보면 거칠은 분위기에 주눅이 들고는 했었는데 이 날 사진을 보니 생각을 바꾸어야 할 것 같다.
 
 
야경을 찍고 윌셔에 있는 순두부 식당에서 저녁을 먹고 해어지기로 하였다.
그러나 오렌지카운티에 사는 촌사람은 여기저기 헤맬 수 밖에 없었다.
결국 차를 세우고 마음씨 좋아 보이는 아저씨에게 물어 보니 친절하게 안내해 준다.
덕분에 무사히 순두부를 먹고 5번 프리웨이를 타니 고향으로 돌아가는 기분이다. ㅎㅎㅎ
 
 
오렌지카운티의 미쉘입니다.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5월 집밥 & 반찬] 남가주에서 안먹어 본 사람이 없는 미쉘표 집밥입니다. 05/01/2019 1070
공지 [4월 집밥 / 도시락] 유명 셰프 미쉘이 직접 만드는 반찬과 도시락입니다. 03/27/2019 1755
269 [오렌지_Orange] 맛있게 건강을 챙기는 방법을 알려 드립니다. 08/25/2012 3688
268 [배추전, 문어 파채 무침]간단하게 만들어도 엄청나게 맛있다. 08/24/2012 4185
267 [삼우_Samwoo BBQ & Seafood]세리토스에서 잘나가는 중국집. 08/23/2012 24840
266 [등갈비 김치찌개] 뜯어 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08/22/2012 3464
265 [포빈키 월남국수_Pho Vinh Ky]지독하게 가격을 내린 월남식당. 08/21/2012 8830
264 [LA 양념 갈비]오렌지카운티에서 구워 먹는 진짜 LA갈비~ 08/20/2012 6292
263 [베트남 야시장_Night Market]웨스트민스터 리틀 사이공에서 열린 전통 축제~ 08/18/2012 10530
262 [들깨 칼국수] 입안에 고소함이 가득하다. 08/17/2012 3901
261 [일본중식당_Foo Foo Tei]미국에서 맛보는 매콤한 딴딴면~ 08/16/2012 6073
260 [해물깍두기] 이 정도면 럭셔리하지 않아요 08/15/2012 4269
259 [LA_팔색 삼겹살]골라 먹는 재미가 괜찮네요. 08/14/2012 19001
258 [두부 깨소스 샐러드]내 몸위해 건강 한번 지켜봅시다. 08/13/2012 5397
257 [펀존보트_Fun Zone Boat] 미국 바다사자들 팔자 늘어졌네요. 08/11/2012 7147
256 [도토리 묵밥]폭염 속에 가장 반가운 음식~ 08/10/2012 4375
255 [LA_강호동 백정] LA에서도 호동이 인기 대단하네요. 08/09/2012 73376
   121 |  122 |  123 |  124 |  125 |  126 |  127 |  128 |  129 |  13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