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피자헛] 식당에서 식사가 안되니 투고나 딜리버리 어떻세요
03/18/2020 08:12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1,430  



.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관련해서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그 이후로는 학교가 휴교하고 직장은 재택근무로 바뀌고 사태가 심각해 지는 것 같다. 

.

마켓마다 물, 휴지, 쌀 등을 사려는 고객들로 넘쳐난다. 

이런 일이 벌어지다 보니 갑자기 피해를 입는 한인 업체들도 속출하고 있다. 

.

.

급변하는 사태와 사재기 등 여러가지 어려움에 처해 있지만 최선을 다해 정상적으로 배달하겠습니다.

마고TV 집밥 후기입니다. Click!! --> https://www.youtube.com/watch?v=bNOjbIgf6Ak 

.

.

.

.

.

.

.

.

.

[피자헛] 식당에서 식사가 안되니 투고나 딜리버리 어떻세요??

.

이럴 때  식당을 찾아가서 To Go를 하거나 딜리버리 음식을 주문해 보는 것도 한 방법일 것 같다. 

이렇게 하면 바이러스에 안전하기도 하고 여러움을 겪는 식당을 돕는 것 일 수도 있다. 

.

이 번에는 오랜만에 <피자헛>에 딜리버리 주문을 해보기로 하였다. 

주문을 한지 10여분도 되지 않았는데 벨소리가 들려 설마 했는데 벌써 피자가 배달이 되었다. 

.

.

.

.

.

.

우리는 Mozzarella Poppers Pizza른 주문했는데 보기만 해도 럭셔리 하다. 

아직까지 뜨거운 피자 박스를 여니 토핑된 페페로니와 크러스트에 얹은 치즈 튀김이 인상적이다. 

.

치즈튀김은 예전 치즈스틱하고 비슷한데 정사각형 모양이다. 

하여간 뜨거울 때 한조각을 들어 맛을 보았는데 모짜렐라 치즈의 식감도 좋고 짭짤한 페페로니도 좋다. 

.

크러스트 끝부분에 붙어 있는 치즈튀김은 주욱~ 늘어나는 것이 모양도 좋고 쫄깃한 맛도 제법이다. 

굳이 아쉬운 부분이 있다면 도우가 예전과 달리 바삭하지 않고 덜 익은 느낌이었다. 

.

.

.

.

그래도 우리 가족 3명이 기분 좋게 즐길 정도이니 가성비가 나쁘지는 않다. 

피자를 먹고 나서는 약간 부족한 느낌이 들어 새우 튀김을 하기로 하였다. 

.

쪽에서 기름을 달구어 새우를 바삭하게 튀겼다. 

직업이 셰프이니 튀김 새우에 잘 어울리는 고소하고 새콤한 소스도 만들었다. 

.

바삭한 새우 튀김에 새콤한 소스가 잘 어울어져 순식간에 한접시를 비웠다. 

.

미국으로 이민을 온지 십수년이 지났는데 이런 상황이 처음이라 당황스럽다.

그런데 다행스럽게도 사재기 하는 사람보다 질서를 지키는 사람들도 많아 감사한 마음이 들기도 한다

.

.

.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7월 반찬 세트] 미쉘 셰프가 만드는 반찬 7종 세트입니다. 07/01/2020 518
공지 [6월 반찬 세트] 유명 셰프 Michelle이 만드는 명품 반찬세트 입니다. 05/29/2020 1788
2404 [IHOP] 한국 해장국만큼 저렴한 미국 블랙퍼스트. 05/04/2020 1429
2403 [김치 볶음] 어느 음식에나 잘 어울리는 만능 반찬 05/02/2020 873
2402 [버거 킹] 헐~ 소리가 나올 정도로 저렴한 햄버거. 05/01/2020 1157
2401 [김치 순두부] 매콤하고 개운하게 한 그릇 끓여 냈습니다. 04/30/2020 681
2400 [5월 명품 집밥] 미쉘 셰프가 최선을 다해 만든 '반찬 세트'입니다. 04/29/2020 3113
2399 [파파이스] 케이준 스타일의 매콤한 치킨을 즐기세요. 04/27/2020 1108
2398 [제육 볶음] 한국인이라면 싫어할 수가 없는 반찬. 04/25/2020 1202
2397 [Chipotle] 한국인이 제일 좋아하는 멕시칸 푸드. 04/24/2020 1031
2396 [두부 마라 볶음] 화끈하게 매운 말에 스트레스도 풀린다. 04/23/2020 640
2395 [Cane's Chicken Finger] 명성자자하게 저렴한 치킨을 To Go로 먹다. 04/22/2020 1004
2394 [파래 무 무침] 새콤하게 입맛을 살려주는 반찬. 04/20/2020 908
2393 [코코 치킨] 집에만 있다 보니 치킨에 맥주만 생각나네요. 04/18/2020 1593
2392 [따로 국밥] 얼큰하고 시원하게 한뚝배기 하세요. 04/17/2020 762
2391 [Daddy's Chicken] 맛있는 치킨 샌드위치를 픽업으로 드셔보세요. 04/16/2020 981
2390 [소시지 떡 볶음] 새콤달콤한 맛에 잃었던 입맛이 살아났다. 04/15/2020 77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