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삼가촌] 오리지널 중국 음식을 즐길 수 있는 롤랜드 하이츠.
11/21/2019 07:54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1,578  



.

미국에서 중국 음식은 편하게 주문해 먹을 수 있는 값싼 음식으로 인식이 되어있다. 

실제로 미동부나 남부는 미국인들의 입맛에 맞춘 제너럴 치킨이나 오렌지 치킨 등을 팔고 있다. 

.

다행이도 오렌지카운티에는 중국 분들이 모여 사는 곳이 있어 오리지널 중국 음식을 즐길 수 있다. 

내가 살고 있는 곳에서는 대표적인 중국인 동네가 <롤랜드 하이츠>이다. 

.

.

유명 셰프인 미쉘이  "명품 국 하나 공짜" 행사를 진행합니다. 지금 주문하세요~

.

.

.

.

.

.

.

.

.

[삼가촌] 오리지널 중국 음식을 즐길 수 있는 롤랜드 하이츠. 

.

Address : 18438 Colima Road Ste 102. Rowland Heights, CA 91748

Phone : (626) 810-4933

.

.

.

.

.

.

.

.

<삼가촌>은 주소를 보고도 찾기 쉽지 않은 상가 안쪽에 자리를 잡고 있다. 

이런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타인종을 염두에 두지 않은 것도 이유 중에 하나일 것 같다. 

.

<삼가촌> 손님들 전부가 거의 중국 사람들일 정도이니 타인종들이 별로 좋아할 메뉴는 아닐 수 있다. 

하여튼 평소에도 중국 음식을 즐기는 우리는 별로 개의치 않지만 한국 분들에게는 호불호가 갈릴 수 있다. 

.

그래도 우리에게 익숙한 <산라탕>부터 주문을 해보았는데 커다란 보울에 가득 담아 낸다. 

<산라탕>은 식당마다 맛이 다르지만 <삼가촌>은 너무 새콤하지 않고 간을 잘 맞추어 한그릇을 쉽게 비워냈다. 

.

.

.

.

내장도 들어간 <우육탕면> 비슷한 음식은 배추와 실란트로가 들어가 시원하면서도 맛있다. 

맛이 약간 심심하기도 하지만 우리 입맛에는 국수처럼 짭잘한 무절임을 올려 먹었다. 

.

배추 덕분에 시원하고 구수한 맛이 제법이어서 한국 면요리와 다른 맛을 즐길 수 있다. 

나중에는 국물까지 '훌훌~' 마실 수가 있어서 우리같은 한국인들도 편하게 먹을 수 있었다. 

.

.

.

.

.

<삼가촌>은 중국 분들을 상대하니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해서 <가성비>가 좋은 식당이다. 

향신을 넣고 튀겨낸 <소고기 튀김>은 별다른 장식없이 내지만 누가 먹어도 부담이 없다. 

.

한국식으로 매콤한 반찬이 없으니 칠리 소스에 찍어 먹으니 한국 소고기 튀김과 다를게 없다. 

그저 손으로 집어 소스를 찍은 후 먹었는데 바삭하게 입안에서 부서지는 느낌이 좋다. 

.

소고기 육질도 좋아서 튀김의 크리스피한 느낌과 매콤한 맛이 잘 어울린 특별한 맛을 선사한다. 

.

.


.

.

.

.

<생선 두부 요리>도 주문을 했는데 부드러운 생선에 두부를 넣고 조리한 음식이다. 

전분으로 걸죽한 맛을 내었는데 전형적인 <중국 음식>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

처음에는 젓가락으로 두부를 집어 소스에 찍어 먹었는데 부드러운 맛이 일품이다. 

허지만 생선은 먹는 내내 잔가시가 거슬렸는데 부산 출신인 나도 먹는 내내 불편했다. 

.

생선을 즐기지 않는 남편은 처음부터 생선 가시 때문에 꾹꾹 씹어 먹어 내지 못했다. 

생선 잔가시는 중국 사람들에게는 별 문제가 있어 보이지 않지만 한국사람들에게는 불편할 수 있겠다. 

.

결국 생선 요리는 얼마 먹어내지 못했으니 한국 분들에게 권할 만한 요리는 아닌 것 같다. 

<삼가촌>은 메뉴 가격이 저렴해 <가성비>는 훌륭하지만 중국 음식에 익숙하지 않은 분이 굳이 찾을 정도는 아니다.

.

.

.

.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0월 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9/30/2020 1710
공지 [9월 반찬 7종 세트] 남가주 유명 셰프 미쉘이 만드는 집밥입니다. 08/27/2020 3399
2520 [예당] 칼칼한 아구찜이 생각나서 To Go해 왔습니다. 10/23/2020 563
2519 [바지락 시금치국] 된장풀어 시원하고 구수하게 끓였다. 10/21/2020 440
2518 [Denny's] 잠시 코로나도 잊고 즐긴 야외 테이블 식사. 10/19/2020 1018
2517 [불고기 라면 볶음] 푸짐하게 즐기는 럭셔리 라면 볶음. 10/17/2020 540
2516 [Pho Whittier] 따끈한 쌀국수에 반미까지 세트로 먹었습니다. 10/15/2020 1110
2515 [설렁탕] 오랜만에 몸보신되게 진하게 끓였다. 10/14/2020 761
2514 [Tenkatori] 오리지널 가라아게 한번 먹어 봅시다. 10/12/2020 976
2513 [유채나물 무침] 향긋한 나물에 고소한 들깨소스는 찰떡궁합. 10/11/2020 401
2512 [페리카나] 양념 치킨 맛있다고 벌써 소문이 자자하네요. 10/09/2020 1604
2511 [소고기 육전] 소고기의 쫄깃함과 고소함을 같이 느껴보세요. 10/08/2020 552
2510 [Islands Restaurant] 고급진 햄버거 맛에 반했다. 10/07/2020 983
2509 [포크 립] 패밀리레스토랑처럼 립을 굽는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10/05/2020 760
2508 [배추김치] 김치만 맛있으면 다른 반찬이 필요없다. 10/03/2020 660
2507 [Lunasia] 배달 음식으로는 Dim Sum이 최고네요. 10/02/2020 914
2506 [사골 떡국] 사골로 떡국을 끓이면 품격이 다르다. 10/01/2020 44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