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베이크드 완톤] 간단하게 만드는 럭셔리 에피타이져.
05/26/2019 07:28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949  



.

<베이크드 완톤_Baked Wonton>

 

 

 

 

 

[베이크드 완톤] 간단하게 만드는 럭셔리 에피타이져.

 .

 .

한국인들이 뒤에서 험담을 많이 한다고 하지만 미국인들에 비하면 명함을  내밀지 못할 정도이다. 앞에서는 좋은 말을 하지만 자리를 비우기라도  하면  큰일이 난다. 서너명의 미국인 친구들이 앉아서 식사를 하고 있다. 그 중에 한분이 셀폰을  받는다든지 화장실이라도 가면 상황이 돌변한다. 한사람이 자리에서 일어나면 바로 그 사람에 대한 험담이 시작된다.

 

“알고보니 제인 말이야. 지금은 저렇게 웃고 있지만 얼마전에 남편이 바람 피는 것을 알았잖아.”
“그 뿐만이 아니더라. 사귀는 여자에게 정기적으로 생활비를 제공하고 있다는 이야기도 들었어.” 
이런 식으로 뒷담화를 한다.

 

사정이 이렇다 보니 험담을 한사람도 화장실에 갈 엄두를 내지 못한다. 이런 이유 때문에 신장이 나빠진다는 농담이다. 누군가 자신의 욕을 할까 봐 자리에 앉아 참으니 신장이 나빠질 수 밖에 없다는 이론이다. 미국인들이 뒷담화를 즐기는데는 이유가 있다. 남들이 보는 앞에서는 매너있고 친절해야 하니 뒤에서 확실하게 뒷담화를 하게 되는 것 이다.

 

사정이 이렇다 보니 한국인처럼 솔직하게 자기 의견을 밝히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다. 최소한 화장실을 가지 못할 상황은 아니지 않은가.

.

.

.

.

남가주에서 먹어 보지 않은 사람이 없는 유명 셰프 미쉘의 <집밥 7종 세트> 입니다.  주말에도 주문받고 있습니다. 

 .

.

.

.

.

.

.

.

맛있는 재료

 .

 .

완톤 피(Wanton Wrap) _ 8장, 망고(Mango) _ 1컵, 

오이(Cucumber) _ 1컵, 프로슈토(Prosciutto) _ 1/2컵,

.
드라이드 토마토(Dried Tomato) _ 1/2컵, 실란트로(Cilantro) _ 2큰술, 

파슬리(Parsely) _ 2큰술, 크림 치즈(Cream Cheese) _ 1컵, 

올리브오일 _ 3큰술, 라임쥬스(Lime Juice) _ 1/4컵, 그린어니언(Green onion) _ 1큰술

 .

 .

 .

 .

 .

 .

 .

 .

 .

 만들기

 .

 .

1_완톤 틀을 만들기 위해서 오븐을 미리  375도로  예열해 놓는다.

완톤피는 아시안 마켓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데 냉동 완톤피는 실온에서 미리 해동해 놓아야 한다.
 .
2_해동한 완톤피에 기름을 골고루 바른다.

 머핀  틀에  사진과 같은 모양으로 형태를 잡아 황금색이 될  때  까지 8~10분정도 구워준다.

3_완톤피가 구어 졌으면 머핀 틀에서 분리하여  식혀 놓는다.

 .

4_믹싱 볼에 분량의 라임쥬스,  소금과  후추,  크림치즈를 넣고 잘 섞어 드레싱을 완성해 놓는다.

 .

5_프로슈토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놓는다.

나머지 드라이드 토마토, 파슬리, 그린 어니언도 굵직하게 다져 준비한다.

 .

6_믹싱 볼에 준비한 야채와 프로슈토를  넣고  잘  섞은 후 
완성해 놓은 드레싱을 넣고 샐러드를 완성한다.

7_예쁘게 구워 놓은 완톤 컵에 샐러드를 얹고 쟁반에 담은 후 손님 테이블에 내면 된다.

 .

간단하게 주류를 마시는 파티에 내기에 적합한  에피타이저이다.

 .

자그마한 햄버거와 핑거푸드 정도로 식사를  준비하고 도수가 낮은 술을 준비한다.  

여기에 ‘베이크드 완톤’을 같이 곁들이면 훨씬 럭셔리한 파티가 된다.

 .

 .

 .

 

<베이크드 완톤_Baked Wonton>

 

 

.

 .

 간단한 팟럭  파티에  나는 ‘베이크드 완톤’을 들고 갔다.

술은 주로 맥주를 내었는데 <베이크드 완톤>이 가장 인기를 끌었다. 

 .

 . 

LA, OC 지역 배달이면 미쉘에게 지금 주문하세요 : (562) 896-3090  카톡 michellecho59

 .

 .

 .

<베이크드 완톤_Baked Wonton>

 .

 .

<베이크드 완톤_Baked Wonton>

 .

 .

 .

<베이크드 완톤_Baked Wonton>

 .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2월 명품 집밥] 미쉘 셰프가 직접 만드는 '집밥 7종 세트' 11/26/2019 745
공지 [11월 명품 집밥] 한국의 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10/29/2019 1981
2185 [7월 집밥 & 반찬] 건강만 생각하면서 만든 미쉘의 '집밥 7종 세트 06/26/2019 779
2184 [소고기 숙주 볶음] 마음까지 설레게 만드는 초특급 안주. 06/24/2019 1434
2183 [하이라이스] 한번 맛을 보면 주기적으로 먹어야 한다. 06/22/2019 1239
2182 [원스타 치킨] 한국식 치킨에 시원한 생맥주면 스트레스 끝~ 06/21/2019 1447
2181 [나박 물김치] 아삭아삭 맛이 일품인 시원한 물김치. 06/20/2019 865
2180 [Court House Butte] 볼텍스를 듬뿍 받을 수 있는 Sedona 여행. 06/19/2019 999
2179 [스팸 김치 볶음밥] 김치와 스팸의 완벽한 조화에 한그릇 뚝딱~ 06/17/2019 1366
2178 [라비올리_Ravioli] 랍스터까지 얹으니 최고급 만찬이 되었다. 06/16/2019 794
2177 [제육볶음] 대한민국 국민이 사랑하는 최고의 메뉴. 06/15/2019 946
2176 [미락] 뜨끈한 감자탕에 시원한 냉면 먹으니 향수병이 사라지네요. 06/14/2019 1454
2175 [홍합 미역국] 국물부터 끝내주는 시원한 미역국. 06/13/2019 970
2174 [The Loading Dock] 콜로라도 강가에 있는 운치있는 레스토랑. 06/12/2019 1144
2173 [햄 감자 샐러드]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샐러드. 06/10/2019 1190
2172 [연어 시져샐러드] 미국 식당의 기본 샐러드에 맛을 더했다. 06/09/2019 851
2171 [레드 랍스터] 무제한 새우 덕분에 다이어트는 물 건너갔습니다. 06/08/2019 147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