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버섯 간장 펜네] 짭쪼름하게 즐기는 아시안 파스타.
04/14/2019 07:41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990  



.

<버섯 간장 펜네>

 

 

 

 

 

[버섯 간장 펜네] 짭쪼름하게 즐기는 아시안 파스타.

 

 

캘리포니아에 오래 살았던 한국인이 한국으로 돌아가 살 수 있을까? 남가주에서만 20년을 살다가 피치 못해 한국으로 가게된 제인은 걱정이 태산이다. 돌아갈 날이 얼마 남지 않은 날 우리 집에서 자그마한 송별 파티를 하게 되었다.

 

“선생님 한국에서 잘 지낼 자신이 없어요.” 하고 근심스러운 얼굴을 한다. 
“한국 사람들은 항상 남을 의식하면서 살잖아요. 20여년을 남한테 신경쓰지 않고 살다 경쟁이 치열한 한국에서 살 수 있을까요?”

 

나도 캘리포니아에서 오랜 시간을 보냈는데 알 수가 있으랴? 한국인들은 자신을 스스로 평가하며 살기보다는 남들 평가에 촉각을 곤두 세우는 경우가 많다.  이런 이유로 더욱 치열한 경쟁 속에서 살게 되고 어떤 일에나 최선을 다하게 되는줄도 모르겠다.  이렇게 긍정적인 면도 있지만 스트레스가 지나쳐 극단적인 선택으로 내몰리기도 한다.
 
"여기서는 화장도 제대로 안하고 옷도 제멋대로 입고 다녔는데  한국에서는  불가능할 것 같아요." 이런 말을 듣고 할 수 있는 충고는 몇가지 없다. “그냥 한국이 캘리포니아라고 스스로 최면을 걸고 살던데로 살어 봐." 하니 묘책을 얻은 듯 얼굴이 밝아진다. 제인은 기대반 우려반으로 한국으로 돌아가게 되었고 며칠 전에는 들뜬 목소리로 전화를 해주었다.

 

“한국에 오니까 너무 좋아요. 친구도 만나고 찜질방도 다니고 천국이 따로 없네요.” 그래도 조국이 좋은지 며칠 만에 쉽게 적응하게 되더라는 것 이다.

.

*인기 있었던 포스팅을 한달에 한두번 재업하고 있습니다 ^^ 

 .

.

.

.

남가주에서 안 먹어 본 사람이 없을 정도로 인기인 미쉘의 <집밥 7종 세트>입니다.  주말에도 주문 받고 있습니다~

 

 .

.

.

.

.

.

.

.

.

맛있는 재료

 

 

펜네 or 스파게티(Penne or Spaghetti) 1/2파운드, 

당근 반개, 양송이버섯(Mushroom) 6개,


느타리버섯(Shitake) 4개, 칠리페퍼(Chilli Pepper) 1큰술,   

앤쵸비(Anchovy) 1큰술, 간장 2큰술,


사케(Sake) 1/4컵, 소금 약간, 후추 약간, 

김가루(Seaweed Powder) 필요량, 깨가루 약간, 참기름 약간

 .

 .

 .

 

.

.

만들기

 .

 .

1_건 표고버섯은 물에 불린 후에 채를 썰어 놓는다. 

물에 불린 표고버섯은 살짝 짜서 준비해 준다.

 

2_양송이버섯과 당근도 채를 썰어 놓고 마늘도 잘 다져 놓는다.

 펜네는 포장지 뒷면에 있는대로 삶아 채에 받쳐  물기를 제거한다.

 

3_달구어진 팬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마늘을 넣어  갈색이 될때까지 볶는다.

어느정도 향이 배었다 싶으면  준비한 칠리페퍼, 앤쵸비를 같이 넣도 다시 한번 볶아준다.

 

4_준비한 버섯들을 넣고 향이 배일 정도로 볶아 준다.

 

5_어느정도 볶아졌으면 분량의  청주와  간장을  넣는다. 

 살짝 볶다가 삶아 놓은 펜네를 넣고 섞듯이 볶다가 참기름을  넣고 불을 끈다. 

 

6_우묵한 파스타 볼에 펜네를 담고 그 위에 김가루와 깨가루를 뿌려 완성한다.

 .

‘간장 파스타’는 만들기도 간단하고 누구나 좋아하는 음식 중에 하나이다.   

미국인들에게도  간장으로 만든 소스는 낯설지 않아  ‘간장파스타’를 부담없이 즐긴다.

 .

 .

 .

 

<버섯 간장 펜네>

 

 

 .

 .

 아이가 기숙사 생활을 할 때 ‘간장파스타’ 만드는 방법을전수해 주었다.

미국 아이들을 모아 한두번 파스타  파티를 하였는데 인기가 최고였다고 한다.

덕분에 친구들이  수시로 찾아와 ‘간장 파스타’를 찾아서 곤혹스러웠다고 한다.

아이가 기숙사에 있으면서 한국  음식이  생각나면  ‘간장 파스타’에 핫소스를 뿌려 먹기도 하였다. 

 .

 .

알토란 <불고기 낙지 전골>, 안심 돈가스, 황태 콩나물국, 애호박 찌개, 오이지, 김치 볶음밥 등 <엄마의 메뉴>가 가득합니다.

LA, OC 지역이면 미쉘에게 지금 주문하세요 : (562) 896-3090  카톡 michellecho59

 .

 .

 

<버섯 간장 펜네>

 

 

 

<버섯 간장 펜네>

 

 

 

<버섯 간장 펜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2월 명품 집밥] 미쉘 셰프가 직접 만드는 '집밥 7종 세트' 11/26/2019 705
공지 [11월 명품 집밥] 한국의 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10/29/2019 1943
[Fu-Lin] 옛날 자장면을 찾는다면 바로 이 식당입니다. 12/14/2019 390
2304 [쭈삼 불고기] 화끈하게 먹으면 스트레스도 사라진다. 12/13/2019 323
2303 [학산] 부에나파크에 제대로 된 곱창전문점이 생겼습니다. 12/12/2019 606
2302 [진미채 볶음] 밥상을 풍성하게 만들어 주는 밑반찬의 왕. 12/11/2019 341
2301 [D'Vine_2편] 플러튼 다운타운에 있는 멋진 중동 레스토랑. 12/09/2019 775
2300 [옛날 불고기] 맛있는 추억이 새록새록 돋아나는 불고기. 12/07/2019 434
2299 [D'Vine_1편] 플러튼 다운타운에 있는 멋진 중동 레스토랑. 12/06/2019 504
2298 [무 장아찌] 갓 지은 뜨거운 밥 위에 살짝 얹어 먹어 보세요. 12/05/2019 383
2297 [Dunarea] 남가주에서 루마니아 음식도 즐길 수 있다. 12/04/2019 548
2296 [서울 깍두기] 아삭아삭한 깍두기 덕분에 식사가 즐겁습니다. 12/02/2019 642
2295 [장충족발] LA만 나가면 꼭 들르는 단골 식당을 소개합니다 11/30/2019 1083
2294 [Bean Salad] 건강하게 맛있게 즐기는 콩 샐러드. 11/29/2019 308
2293 [Northern Cafe] 롤렌 하이츠에 있는 수타 전문점. 11/28/2019 604
2292 [12월 명품 집밥] 미쉘 셰프가 직접 만드는 '집밥 7종 세트' 11/26/2019 705
2291 [Earthen] 하시엔다 하이츠에서 정통 중국 음식을 즐겨 보세요. 11/25/2019 59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