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밥상 혁명] 가족의 건강은 주부에게 달렸다.
03/17/2012 03:19 p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2,930  



 
[밥상 혁명] 가족의 건강은 주부에게 달렸다.
한국동란이 끝나고 많은 미군들이 한국으로 진주하면서 함께 정크푸드도 들어 오게 되었다. 한국인의 식생활도 몇십년 사이에 급격하게 바뀌면서 동안 알지도 못했던 질병에 시달리고 있다. 패스트푸드와 인스턴트가 한국인의 밥상을 점령해 버렸기 때문이다. 허지만 대한민국 주부들도 이제는 이런 음식들이 입에는 달고 맛있지만 우리들의 몸을 갉아 먹었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한국인들이 잘못되었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지만 입맛은 이런 정크푸드에 완전히 길들여져 버려 바꾸기기 쉽지가 않다. 미주에 사는 많은 한인들이 아이들의 건강을 위해 햄버거나 탄산음료를 끊고 웰빙 밥상을 차리지만 이내 포기하고 만다. 아이들이 굶으면 굶었지 먹지 않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포기하지 말고 몇가지 만이라도 실천하기 시작한다면 이내 건강을 되찾을 있다.
1_라면을 끊기가 힘들면 바르게 먹자.
속이 더부룩하면 매콤한 라면에 밥을 말아 얼큰함 김치를 얹어 먹으면 속이 가라 앉고 제대로 먹은 같다. 속은 편안해 졌는지 모르지만 이미 열량은 1,000kcal 넘어간다. 라면의 구성도 단지 탄수화물과 지방만이라서 속없이 살만 찌게 된다.
· 라면을 끊지 못하겠으면 뜨거운 물에 면을 한번 삶아낸 다시 끓여 먹자.
· 라면 대신 생우동으로 바꾸면 가격은 비쌀지 몰라도 칼로리는 반으로 줄어든다.
2_국물 음식을 줄여보자.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1월 명품 집밥] 한국의 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10/29/2019 1127
공지 [10월 명품 집밥] 엄마의 손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09/24/2019 1960
151 [이탈리안 마켓_Italian Market]이태리 음식에 필요한 건 다 있다. 04/12/2012 6243
150 [쟁반냉면]한쪽 방향으로 비빈다고 혼나지 않는다. 04/11/2012 3826
149 [오렌지 스시_Orange Sushi] 편하게 먹을 수 있는 우리 동네 스시집. 04/10/2012 5593
148 [오징어채 무침]어머니가 만들어 주었던 바로 그 맛!! 04/09/2012 4566
147 [오조 샐러드]차갑게 먹으면 더욱 맛있는 샐러드. 04/06/2012 3825
146 [파머보이스_Farmerboys]진짜 미국 햄버거를 찾아서~ 04/05/2012 5557
145 [육계장]간단하고 화끈하게 속 좀 풀어보자. 04/04/2012 6845
144 [다이코쿠야_Daikokuya]하시엔다까지 괜히 갔다 싶네요. 04/03/2012 10588
143 [타이 오렌지 치킨]누구나 좋아하는 간단한 치킨 요리~ 04/02/2012 5152
142 [연어 스테이크]특별한 날에 잘 어울리는 럭셔리 아이템~ 03/30/2012 3839
141 [얼갈이 겉절이]고기 먹을 때 같이 드세요^^ 03/28/2012 7624
140 [폴스 프레이스_Paul's Place]맥도날드 햄버거가 지겨워 졌다면 한번 먹어… 03/27/2012 4237
139 [어묵감자볶음]간단하게 만든 추억의 도시락 반찬. 03/26/2012 5459
138 [올리브 오일] 건강을 지키는 지중해식단에 꼭 필요하다. 03/24/2012 3406
137 [쇠고기 고추조림]추억으로 가는 급행 열차. 03/23/2012 3587
   141 |  142 |  143 |  144 |  145 |  146 |  147 |  148 |  149 |  1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