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강호의 LA에 반하다

칼럼니스트: 유강호

여행작가 유강호입니다. LA 맛집을 취재중입니다.
미대륙 도시탐구 <반하다 시리즈>를 출판하며 미국의 교민과 많은 정보를 나누고 싶어요>

 
로맨틱한 디너를 위한 식당 아키코
06/30/2012 11:10 am
 글쓴이 : 유강호
조회 : 5,521  



로맨틱 디너를 위한 Akiko's Sushi Bar & Restaurant


아침 점심 서양음식만 먹었다면 저녁은 동양음식이 어떨까 ? 느글거리는 여독을 가라앉힐 밥이 먹고 싶은데 샌프란시스코 다운타운에는 뉴욕이나 LA만큼 크고 좋은 한국식당이 별로 눈에 띄지 않는다 .


집에 가면 실컷 먹을 한국음식을 굳이 여행지에 와서 먹는 것보다는 다른 나라 음식문화를 골고루 경험해 보는 것도 여행의 센스다 . 미식가의 천국 샌프란시스코 식도락가들이 즐겨 찾는 일본 레스토랑 스시바 Akiko's는 저녁 7시 오픈 시간에 맞춰 갔는데도 앉을 자리가 없어 1시간 30분 동안 기다렸다 .


더 이상 일본요리 생선회와 스시는 미국에서 바다건너 먼 아시아 음식이 아니라 글로벌화 된 국제적 입지를 탄탄히 굳혔다 . 5 ~6살 미국꼬마들도 젓가락을 사용해 고급요리의 대명사 연어알 초밥을 능숙하게 골라 먹는다 .


26년 동안 유니언스퀘어에서 미국인에게 사랑받는 노하우는 비행기로 직접 공수해온 신선한 재료를 사용해 퓨전메뉴를 개발한 참신한 아이디어다 . 전통적이면서도 매력적인 맛을 끊임없이 연구한 일본 스시장인과 미국인 셰프가 있다 . 캐비어 ,토비코 알 듬뿍 얹은 장어 ,레인보우 캘리포니아롤이 인기메뉴이며 그릇은 모두 Sausalito 히스 도자기에서 공급 받는다 .맛있는 요리에 탐닉하는 분들을 위해 안정되고 따뜻한 분위기를 제공하는 자부심이 대단하다 .


로맨틱한 일본정취와 Exotic한 무드로 연인들이 다정한 디너를 즐기기에 오븟한 식당이다 . 땅값이 비싼 샌프란시스코 중심가 식당들은 대부분 좁다랗고 넓지 않다 . 옆에 붙은 아이리시 재즈바 ,레스토랑 골목 벽그림 ‘생선’이 이색적이라 걸어 다니는 사람들 시선이 멈춘다 .


일본어로 "아키코는", "아이리스, 밝은 가을 아이"라는 뜻으로 많은 식당에서 같은 상호를 사용하기에 메이슨 542 번가 아키코의 스시와 혼동하지 말것을 주인은 당부한다 . yelp 리뷰가 500개 이상이며 가격은 중급이다 . 음식이 정갈하며 맛있다. 두부튀김은 살살 녹는 맛이 완전 환상이다 . 게튀김 $8 miso soup$ 2.5 초밥 2pc사시미5pc 드레곤롤 $6~$19 Yellowtail ,Kindai , Uni 는 모두 일본산이다 .


Akiko's Sushi Bar & Restaurant
431 Bush St, San Francisco CA94108
415- 397-3218/ http://www.akikosrestaurant.com/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시골의소박함이 아름답다 .산타파울라 10/06/2013 18245
공지 UCLA산책 09/27/2013 21264
88 Olivier Napa Valley 올리브선물가게 07/07/2012 7458
87 나파브런치는 프렌치블루에서 07/06/2012 4155
86 나파에서 점심먹기 쿡 07/06/2012 4521
85 와인과 요리를 배워보자 캘리포니아 CIA 07/05/2012 5788
84 나파와이너리 로버트몬다비 07/04/2012 5791
83 삼나무 숲길 뮤어우즈공원 07/02/2012 9556
82 티뷰론 최고 맛집 샘스 07/02/2012 9562
81 부자들의 로망 항구 티뷰론 07/01/2012 9159
80 금문교가 보이는 링컨공원 07/01/2012 4769
79 유럽미술 최대 컬렉션 리전 오너 미술관 06/30/2012 3810
78 로맨틱한 디너를 위한 식당 아키코 06/30/2012 5522
77 샌프란 유명빵집 타르틴 06/29/2012 8709
76 샌프란 유명 아침식당 마마스 06/29/2012 12165
75 귀빈께 대접하고 싶은 해물탕 06/28/2012 10792
74 이명박대통령숙소 페어몬트호텔을 소개합니다 06/28/2012 776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