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강호의 LA에 반하다

칼럼니스트: 유강호

여행작가 유강호입니다. LA 맛집을 취재중입니다.
미대륙 도시탐구 <반하다 시리즈>를 출판하며 미국의 교민과 많은 정보를 나누고 싶어요>

 
SF 최고의 전망대 트윈픽스
04/02/2012 10:33 am
 글쓴이 : 유강호
조회 : 9,974  



최고의 전망, 트윈 픽스Twin Peaks



동성애자의 거리 카스트로에서 산위를 쳐다보면 봉긋한 언덕위에 철탑이 보인다 . 길다란 벽그림을 따라 올라가면 샌프란시스코 최고의 전망을 감상하는 트윈 픽스Twin Peaks 다 . 코이타워보다 훨씬 시원하게 도심의 파노라마를 즐길 수 있다 .


트윈 픽스는 40여개가 넘는 샌프란시스코의 언덕 가운데 자연을 고스란히 감싸안은 산봉우리로 제일 높은 Davison Mount 다음으로 해발 약 276M(904ft)의 쌍둥이 언덕이다. TV송신탑이 있으며, 샌프란시스코의 상수도 저장소가 있다 .시내를 360°로 조망할 수 있는 서울의 남산같은 곳으로 금문교와 베이 브리지가 멀리 보인다 . 들판가득 야생화가 가득 피어 세찬 바람에 흔들리는 풍경은 조그맣게 보이는 집들과 나란히 한폭의 수채화다 .


트윈픽스라는 지명은 중독성 강한 데이비드 린치 감독의 미국드라마를 생각나게 한다 . 트윈픽스 사운드트랙을 좋아하는 음악애호가도 많다 .조용한 마을 트윈픽스에 살인사건을 조사하러온 FBI 형사 쿠퍼에 의해 마을 사람들의 실체와 범죄가 드러나는 트윈픽스는 시청률이 높았던 작품이다 .드라마에서는 햇살이 없는 구름낀 날을 배경으로 컬트드라마의 분위기를 잘 표현했는데 샌프란시스코의 트윈픽스도 비바람이 휘몰아치는 폭풍의 언덕으로 유명하다 .


여러 섬들을 비롯해서 맑은 날에는 바다건너 버클리와 오클랜드까지 보이는 트윈픽스는 낮에는 베이 에이리어(Bay Area)의 전체 모습을, 밤에는 아름다운 도시의 불빛 야경을 탐닉할 수 있다 . 샌프란시스코 중심가의 쭉쭉 뻗은 길과 빌딩의 위치를 확인하는 묘미가 있다 .샌프란시스코 전체를 두 팔 벌여 포옹할 수 있는 명소로 그림엽서에 많이 등장한다 .


가는 길은 구불구불 산길을 올라가는데 이정표가 없어 몇 번이나 오르락내리락 헤맨다 . 산동네 부촌 예쁜집에는 게이들이 많이 살고 있다 . 트윈픽스 일대의 11% 정도의 인구가 동성애자라고 한다 .


정상에 있는 전망대에 오르면 사방이 탁 트인 아름다운 샌프란시스코의 풍치를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 .시티투어버스가 유니언스퀘어에서 여행자를 태워 제일 먼저 도착하는 샌프란시스코 관광 출발지점이다 . 이곳에서 제일 신나는 사람은 트럭핫도그 파는 아저씨이다 .잠간 사이에 하루 매상을 올린다 .


부지런한 군것질 이동트럭은 관광버스를 기다려 아침장사를 하는데 바람부는 전망대에서 여행자들은 너도나도 달러를 쥐고 있다가 핫도그를 사먹는다. 금강산도 식후경 ! 신선한 공기 , 산바람과 함께 아침 꿀맛을 즐긴 다음 연인들은 샌프란시스코를 영원히 추억할 사진촬영을 한다 . 포토존에 서서 사람 구경하는 재미도 상쾌하다 . 49-Mile Scenic Drive 에서 37 번째 포인트이다.


새벽에는 찬바람을 맞으며 조깅하는 건각과 오르막길을 힘차게 달려가는 씩씩한 자전거족을 자주 만나는 운동코스다 . 여름에도 안개 많은 고지대라 춥다 . 후드티를 꼭 지참하자 .

가는길 : Market St 에서 서쪽으로 운전해서 17th St 로 우회전 0.5 마일
Clayton St 로 좌회전 하자마자 Twin Peaks Blvd 로 우회전하여 정상으로 올라간다 .
대중교통은 스트리트 카 F/K/L/M선을 이용, Castro역에서 하차하여 37-Corbett 뮤니버스를 타면 언덕 바로 아래에서 내려준다.
501 Twin Peaks Blvd ,San Francisco, CA 94114/ 415- 447-8442
http://www.sftravel.com/twinpeakssanfrancisco.html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시골의소박함이 아름답다 .산타파울라 10/06/2013 18288
공지 UCLA산책 09/27/2013 21311
43 클리프의 잡동사니 가게 04/11/2012 3649
42 아주 특별한 카스트로거리 04/09/2012 7473
41 리틀이태리 투어 04/08/2012 7111
40 로맨틱한 식당 워터프론트 04/04/2012 4055
39 SF 최고의 전망대 트윈픽스 04/02/2012 9975
38 샌프란맛집 이자카야라운지 04/01/2012 10016
37 신의 만찬 장소 03/29/2012 9585
36 샌프란시스코 코이트타워 03/28/2012 9795
35 전복따기 추억남기기 멘도시노 03/23/2012 8044
34 울트라 캐주얼 레스토랑 Chevys’ 03/19/2012 5358
33 플레밍스 스테이크하우스 03/18/2012 6404
32 캘리포니아 피자 (롤러코스터 남녀탐구생활 버전으로 ~ ) 03/17/2012 4807
31 서니베일 사과 과수원 03/13/2012 4516
30 실리콘밸리 산호세 03/12/2012 13726
29 엄마손맛 홈타운 뷔페 03/11/2012 4378
   11 |  12 |  13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