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강호의 LA에 반하다

칼럼니스트: 유강호

여행작가 유강호입니다. LA 맛집을 취재중입니다.
미대륙 도시탐구 <반하다 시리즈>를 출판하며 미국의 교민과 많은 정보를 나누고 싶어요>

 
플레밍스 스테이크하우스
03/18/2012 10:07 am
 글쓴이 : 유강호
조회 : 6,415  



플레밍스Fleming's Prime Steakhouse


스탠퍼드 쇼핑몰 광장엔 고급스런 스테이크하우스가 있다 .플레밍스 프라임 스테이크하우스의 정중한 건물은 특별한 날에 오셔서 맛있는 요리를 먹으라고 신호를 보낸다 . 달걀색 페인트 벽에 붙은 알파벳 " F " 한 글자만 보아도 포스가 대단하다 . 느낌이 좋은 세련된 식당이다 . 연인과 가족을 위한 멋진 이벤트를 준비하고 사계절 명절마다 특별메뉴를 $35에 제공한다 .

PEPPERCORN STEAK, DOUBLE THICK PORK RIB CHOP, DOUBLE BREAST OF CHICKEN, STEAKHOUSE COBB SALAD, BARBECUE SCOTTISH SALMON FILLET ,SHRIMP SCAMPI ,ALASKAN KING CRAB LEGS ,NORTH ATLANTIC LOBSTER TAILS $29~$39 .

잘 숙성된 쇠고기로 펼치는 스테이크의 향연이 정통 미국 맛이다 .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스테이크를 파는 자존심 높은 체인점으로 소문이 자자하다 . 더불어 요리사가 일하고 싶어 하는 식당이다 .플레밍스에서 쌓은 경력만으로도 어디서나 일류로 모셔가는 최상급 레스토랑으로 각종 와인종류가 100가지가 넘는 와인바도 있다 .


스테이크의 진수라고 할 수 있는 혀끝에서 살살 녹는 필레미뇽과 은은한 향기를 음미하는 스카디시 살몬SCOTTISH SALMON을 쉐프가 추천한다 . 디저트로 제공되는 각종 아이스크림 ,홈메이드 스타일의 케이크 역시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잡아 다시한번 또 찾게 만든다 .

졸업식날 아버지가 큰맘먹고 사주신 자장면 탕수육 중국요리만큼 스탠퍼드대학생에겐 가족과 함께한 플레밍스 추억을 잊지 못한다 .
www.flemingssteakhouse.com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시골의소박함이 아름답다 .산타파울라 10/06/2013 18362
공지 UCLA산책 09/27/2013 21395
43 클리프의 잡동사니 가게 04/11/2012 3657
42 아주 특별한 카스트로거리 04/09/2012 7477
41 리틀이태리 투어 04/08/2012 7123
40 로맨틱한 식당 워터프론트 04/04/2012 4063
39 SF 최고의 전망대 트윈픽스 04/02/2012 9985
38 샌프란맛집 이자카야라운지 04/01/2012 10024
37 신의 만찬 장소 03/29/2012 9593
36 샌프란시스코 코이트타워 03/28/2012 9810
35 전복따기 추억남기기 멘도시노 03/23/2012 8050
34 울트라 캐주얼 레스토랑 Chevys’ 03/19/2012 5372
33 플레밍스 스테이크하우스 03/18/2012 6416
32 캘리포니아 피자 (롤러코스터 남녀탐구생활 버전으로 ~ ) 03/17/2012 4816
31 서니베일 사과 과수원 03/13/2012 4529
30 실리콘밸리 산호세 03/12/2012 13739
29 엄마손맛 홈타운 뷔페 03/11/2012 4384
   11 |  12 |  13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