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강호의 LA에 반하다

칼럼니스트: 유강호

여행작가 유강호입니다. LA 맛집을 취재중입니다.
미대륙 도시탐구 <반하다 시리즈>를 출판하며 미국의 교민과 많은 정보를 나누고 싶어요>

 
날 보러와요 ~ 내 이름은 양귀비 !
04/10/2014 09:47 pm
 글쓴이 : 유강호
조회 : 7,420  



 
크기변환_DSC_4063.JPG


 
크기변환_DSC_4064.JPG

 
 
해마다 4월이면 캘리포니아에 사는 봄처녀들은 양귀비 꽃바람이 든다 .
지독한 가뭄으로 작년에도 재작년에도 랭캐스터 앤트롭 밸리 Antelope Valley 로 달려갔지만 보기 좋게 허탕을 치고 허허로이 빈손으로 돌아왔다 .
 
하지만 올해는 지난 2월 말~ 3월 초순 반가운 빗줄기에 잔뜩 희망을 걸었다 . 단비가 내린 새벽에는 잠이 오지 않았다 . 그날부터 살짝 스쳐간 빗소리에도 앤트롭 밸리 Antelope Valley 의 파피 꽃소식이 올 것만 같았다 . 예감은 적중했다 .
 
캘리포니아의 상징 State Flower 꽃 파피 최대 군락지인 'The California State Poppy Reserve는 집나간 딸들도 되돌아오는 봄의 드넓은 대지다.
 
 
고혹스런 주황빛 파피가 꽃망울을 터뜨리는 시기가 되면 봄의 정령들이 랭캐스터를 뒤덮는다 .황량한 들판에 피어난 야생화 물결은 신의 선물이다 .
 
칼스배드 꽃단지는 북유럽 네델란드 튜립밭같은 인공미로 유혹하지만 앤트롭밸리의 자유를 갈망하는 야생화는 철없는 나와 코드가 잘 맞는다 .
 
미국와서 가슴속에 잔뜩 눌러두었던 그 무엇이 저렇게 화들짝 놀라 한꺼번에 화르르르 피어난 들판에서 나는 연분홍 치마가 봄바람에 휘날리더라 ~’ 를 자꾸 불러댄다 .
 
어쩐지 내 모습 닮은 노란꽃 . 얇디얇은 피부가 바람결에 팔랑인다 . 모래밭에서 뜨거운 태양 아래서 살아보려고 치열하게 움트는 강인한 의지 . 귀엽고 명랑하다 .
위대한 남가주의 자연이 노란 수채화를 그린 벌판 이 꽃물결을 만나려고 나는 그렇게 지난 겨울 내내 눈이 아팠나보다 .
 
 
 
사막은 촉촉하게 깨어나 나에게 어서 달려오라고 4월 초부터 계속 메시지를 보냈다 .작년에 Antelope Valley Fair Grounds host events $ 10 기부한 보람이 오늘 야생화 잔치로 내 발길을 끌어들였다 .
 
마음이 그쪽으로 향한다면 자시 숨을 고르고 대자연이 그림색칠을 한 Antelope Valley로 가보자 . 식물원의 질서정연한 갇힌 아름다움이 아니다 .보태니컬 가든 꽃단지에서 못 느낀 감동이 밀려온다 .
 
앤틸로프밸리 파피 보호구역(Antelope Valley California Poppy Reserve)에 꽃이 만개할 때는 그 들판에 구릉을 따라 바람도 자주 분다 . 살랑대는 스카프를 목에 두르고 샬랄라 원피스 꺼내입고 꽃무늬 양산도 꺼내들고 랭캐스터 인근 총각들이 휘파람을 불어대도록 한껏 멋내고 파피 꽃맞이를 가자 . 일년내내 행복해진다 .
 
관광객 센터 대변인은 말했다. 올해는 평균’(average)이라고 ...20여년 전 황홀무인지경의 파피군무보다는 어림 반푼도 없지만 그래도 2014410일 목요일 오후 3시 양귀비는 예뻤다 .
돌아오는 길위에 T. S. 엘리어트의 황무지(The Waste Land)가 들려온다 .
“4월은 잔인한 달”(April is the cruellest month), /
죽은 땅에서 라일락을 키워 내고 /............. 잠든 뿌리를 봄비로 깨웁니다. /겨울은 오히려 따뜻했지요.망각의 눈으로 대지를 덮고/ 마른 뿌리로 약간의 목숨을 남겨 주었습니다./여름은 우릴 놀라게 했어요, /...........
샨티 샨티 샨티”(Shantih shantih shantih)
 
 
주소 15101 West Lancaster Rd. Lancaster, CA 93536야생화 문의 (661)724-1180
앤틸롭밸리 파피 피크시즌은 4월초부터 중순 사이.
가는 길랭커스터의 14번 하이웨이 Avenue I --> 서쪽 방향으로 가면 길 이름이 Lancaster Rd.로 바뀐다. 이 길을 따라 14마일을 가면 파피 보호 지역에 도착한다.
South Loop Trail을 따라 걸으면 트레일이 자동적으로 North Loop Trail로 이어지는데 도중에 Tehachpi Vista Point라고 하는 전망대를 지난다.
 
 
크기변환_IMG_6517.JPG


 
크기변환_IMG_6521.JPG
 
 
크기변환_DSC_4063.JPG


 
크기변환_DSC_4064.JPG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시골의소박함이 아름답다 .산타파울라 10/06/2013 18354
공지 UCLA산책 09/27/2013 21382
193 하와이에서 온 김여사가 송이엄마를 찾습니다 . 10/03/2014 5363
192 소박한 밥상이 있는 풍경 08/27/2014 7331
191 날 보러와요 ~ 내 이름은 양귀비 ! 04/10/2014 7421
190 남가주 한인 음식업 연합회 뉴스 eat 카프라 편집인 사과하세요 ! 04/06/2014 4161
189 노라조가 3분 노라준 책 <소문난 LA 맛집 > 04/03/2014 11101
188 라디오코리아의 최고 인기스타는 누구일까요 ~ 03/31/2014 5149
187 조선일보 블로거 책 소개 감사드립니다 03/28/2014 7091
186 날 잡아봐요 ~ 03/28/2014 8669
185 소문난 LA 맛집 들여다보기 출판기사 소개 감사드립니다 . 03/20/2014 13667
184 프레즈노 꽃구경 가실 분 !!!!!!!!!!!!! 03/03/2014 7773
183 신흥배 돈암초등 동문을 찾습니다 . 03/03/2014 3697
182 강강수월래 아름다운 김보경시인 출판기념회 02/28/2014 6214
181 <소문난 la맛집 >창업을 꿈꾸는 청춘들에게 선물하고 싶습니다 . 02/19/2014 6688
180 창업을 꿈꾸신다면 <소문난 la 맛집 >이 책이 큰 도움이 됩니다 . 02/19/2014 4131
179 90년 초 나성 영락교회 전도사 박현수 ,송현수를 찾습니다 02/15/2014 743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