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강호의 LA에 반하다

칼럼니스트: 유강호

여행작가 유강호입니다. LA 맛집을 취재중입니다.
미대륙 도시탐구 <반하다 시리즈>를 출판하며 미국의 교민과 많은 정보를 나누고 싶어요>

 
신세대 세프의 맛집 게으른황소 . 레이지옥스
10/12/2012 12:13 pm
 글쓴이 : 유강호
조회 : 5,154  



레이지 옥스 캔틴(Lazy Ox Canteen)


주소; 241 S San Pedro St Los Angeles, CA 90012
전화번호 ;213- 626-5299
홈페이지 ; http://www.lazyoxcanteen.com


<LA에서 죽기 전에 가볼 식당 99>(99 Things to Eat in L.A. Before You Die)로 뽑힌 ‘ Lazy Ox Canteen’ 은 탑셰프Josef Centeno의 개념 있는 동서양 결합 퓨전스타일이 로스앤젤레스 맛집의 슈퍼스타로 떠올랐다 .


특히 Lazy Ox의 얇은 감자튀김처럼 바삭바삭 고소하게 튀긴 ‘Crispy Pig Ear’ 가 맥주안주로 인기 급상승하며 돼지귀와 간 , 허파까지 먹는 아시아 요리에 LA 청춘들은 관심이 높아졌다 .


이밖에도 Razor Clams ,Pork Belly-Duck ,Khlii (Moroccan-Style Beef Jerky) ,hamachi kama (yellow tail collar) 라임 콩과 문어 파프리카 특선메뉴에서 보듯이 모로코 ,중국 ,일본 세계 각국을 어우르는 창조적인 맛으로 특별 마니아층 생겼다 .


LA 대표 ‘모던 비스트로’ 의 명성을 획득한 Lazy Ox의 탑셰프Josef Centeno는 LA 타임즈, 월스트리트 저널, 뉴욕 타임즈, Bon Appetit Food & Wine에서 ‘최우수 새로운 요리사’로 선정했다. New Top 셰프 조세프는 요리명문 CIA 출신이며 ,상상력이 뛰어난 세련된 요리로 제임스 비어드 상 후보에도 올랐다.


Lazy Ox은 ‘게으른 황소’라는 이름부터가 웃음 짓게 하며 아일랜드 Gastro Pub과 도쿄의 이자가야 분위기를 합친 인테리어가 재미있다 .선술집(pub)에서 미식을 즐기는 황소들 ...끝없이 소처럼 일해야 하는 현대인들은 Lazy Ox에서 구운 고기 한 접시에 위로받고 하루쯤 맘껏 !망가지고 싶어한다 .


Lazy Ox에는 목장에서 파업을 선언한 게으른 황소들이 최후의 만찬을 즐기며 곤드레만드레 취한 해학적인 그림이 걸려있다 . 황소나라의 황제들은 서유기의 저팔계처럼 긴 가운을 잘 차려입고 거나하게 취해 띵까띵까 ! 한껏 흐드러진다 . 만취한 황소들 표정이 볼만하다 .


비교적 착한가격에 글로벌 음식을 선보이는 캐주얼 식당 Lazy Ox는 생일 , 프로포즈 각종 이벤트 파티 장소로 데이트하는 연인들이 모여든다 . 셰프 조세프는 세계 최고 레스토랑 스페인의 엘불리에서 일한 경험을 살려 크로스 오버와 미국에서는 잘 사용하지 않은 식재료를 과감하게 도입해 ‘맛의 혁명가’ ‘신 발명 요리사’ 라는 애칭도 얻었다 .


Lazy Ox도 에너지 넘치는 LA 젊은 셰프들의 트렌드로 옆 사람과 소통하는 긴 공동 테이블과 별난 메뉴의 괴짜 Bar , 타파스 스타일의 경제적인 작은 접시 , 아티스트가 설계한 실내장치로 기존의 레스토랑에서 탈피해 신세대 감각으로 성공했다 .


긴 불경기를 벗어나고 싶은 LA 사람들은 ‘요리의 게릴라’들이 만든 음식에서 감동받았다고 리뷰를 800개 이상 올린다 .“ 정말 따뜻함과 포근함이 좋다 . 영혼이 있는 느낌표의 요리다 . ” “요리의 철학과 미학이 있는 ‘게으른 황소 ’집에서 맛본 아보카도, 감자와 크림 , 연어와 방어요리는 간단하면서도 맛있는 혼합이다 . ”
“ 생선구이에서 일본, 멕시코, 동시에 중서부와 프랑스를 한꺼번에 다 보았다 . ” “튀김 정어리 ,라임 & 무와 돼지 귀 미니디시는 맥주축제를 벌일 가치가 충분하다 .”“새로운 탐험 이었다 .(로스앤젤레스 타임스)”
메뉴 ;shell on roasted fava beans with mint & garlic 5
feta cheese & marcona almonds with castelvetrano olives 7 pig ear “chicharon” with pickles, radish & horseradish 10
crispy surf clams with caper & pickle aioli 11
beef carpaccio with pickled shallots & mustard oil 12
8 oz lazy ox burger with green peppercorn mustard 14
braised rabbit leg with tomatillo, avocado & chile 24
pork di tessi w/ capers and parsley 15
yellow tail crudo w/ scallion, grapefruit & papaya salad 14
buttered spaghetti squash w/ persillade 7
grilled asparagus w/ shaved manchego, 9
seared beef tongue w/ pickled fennel & semolina 13
crispy rabbit livers w/ radicchio, apple, anchovy vinaigrette 14 //market “kama” fish collar 14
6 grams italian black truffle supplement 18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시골의소박함이 아름답다 .산타파울라 10/06/2013 18360
공지 UCLA산책 09/27/2013 21388
118 새책 <샌프란시스코에반하다 >많이 사랑해주세요 01/01/2013 3263
117 <샌프란시스코에 반하다 >여행 갈 때 꼭 필요한 책 !많이 사랑해 주세… 12/04/2012 2704
116 낭만고양이랑 가고 싶은 곳 헝그리 캣 10/17/2012 6723
115 베트남스타일의 랍스터 찜 10/16/2012 17787
114 일요일은 국수나라 가는 날 수타국수전문집 10/14/2012 7733
113 프랑스스타일 루도트럭 꼬꼬닭 10/13/2012 7245
112 신세대 세프의 맛집 게으른황소 . 레이지옥스 10/12/2012 5155
111 통돼지요리가 있는 레스토랑 골발스 10/11/2012 9555
110 돼지꼬리 요리도 있어요 . 레스토랑 애니멀 10/10/2012 11586
109 la 강남스타일 Son of a Gun 10/09/2012 4970
108 탑셰프의 샌드위치 10/08/2012 6650
107 뉴 레스토랑 잉크 Ink 10/07/2012 5752
106 딤섬이 조아 ~쪼아~ 10/05/2012 13334
105 해산물쟁반이 바다로 초대하는 워터그릴 10/04/2012 8294
104 울라라 ~프랑스식당 멜리즈 10/03/2012 430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