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최의 무용이야기

칼럼니스트: 진최

진 발레스쿨 원장, 한미무용연합회장

3727 W. 6th Street Ste 607 Los Angeles, CA 90020
323) 428-4429
웹사이트: http://www.balletjean.com
이메일: koaballet@yahoo.com

 
30. 해설이 있는발레 호두까기인형
11/12/2018 08:05 am
 글쓴이 : 발레리나
조회 : 572  
   http://www.balletjean.com [56]



해설이 있는발레 호두까기인형


 해마다 연말이 되면 전 세계 주요 도시들이 들썩이며 모두 약속이나 한 듯이 하나로 묶는 단골 메뉴발레공연이 있다. 차이콥스키의 호두까기인형은1892년 마린스키극장에서 초연한 이후 각 발레단의 안무가들이 수많은 버전으로 지금까지 무대에 올려진다. 최근에는 디즈니에서 영화도 나와 그 열기가 더 뜨겁다.


 그렇다면 세계인들은 문화와 지역을 가리지 않고 왜 매년 연말 호두까기인형을 만나는 것일까?호두까기인형은 백조의 호수, 잠자는 숲속의 공주와 함께 차이콥스키의3대 클래식 발레의 대표 중의 하나로 가장 화려하고 신이 나고 다채로운 춤이 가득한 발레 종합선물세트라고도 할 수 있다. 강한 고난도 회전과 발레 기교를 유감없이 발휘하여 완성도를 더욱 높이고 부드럽고 온화한 느낌으로 동화적이고 아이들 눈높이에 맞춘 호두까기인형의 매력은 미래의 상상 나래를 펼 것이며 꿈과 희망을 주어 어른과 아이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요소를 두루 갖춘 데 있다고 할 수 있다.


 발사모 단원 여러분 올해는 도로시 챈들러극장에서 마이애미 발레단이 공연하는 조오지 발란신버전 호두까기 인형 발레공연을 가기로 했습니다. 작년 엘에이 발레단의 공연은 너무 감동적이였죠? 같은 주제의 호두까기 인형 발레공연이지만 안무가에 따라 전하는 메시지는 다르게 우리에게 전달됩니다. 공연 감상 후 느낀 소감을 다음 모임때 토론하기로 하겠습니다. 정기모임 때는 고전발레와 마리우스 프티파의 발레 미학과 호두까기 인형 디베르스티망을 배우겠습니다.” “ . 우리 지난 10월 진발레스쿨 발표회때 호두까기인형의 3막 꽃의 왈츠 공연을 해서 더욱 친숙하죠. 우리 모두 기대됩니다.” 발사모단원들의 단체 카톡방에 보낸 메시지다.


 진발레스쿨은 발사모”(발레를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가 있다. 발사모는 매달 정기모임을 갖고 발레를 자주 접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해설을 통해 앞으로 엘에이에서 공연되는 유명 발레단의 발레작품에 대해 사전 이론 공부하고 발레공연을 함께 보러 가며 발레와 친숙해질 수 있도록 정보를 함께 공유하는 모임이다.


 발레를 전공하지 않아도 발레를 사랑하고 예술을 통해  나를 찾고 싶은 분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올해 초부터 시작한 발사모 모임이 큰 관심과 함께 정말 많은 분이 발레와 함께 소통하고 토론하고 생각한다.

 단원들은 공연을 보고 나서 자기 생각을 글로 써주기도 하고 앞으로 있을 공연정보를 자신의 카스. 페북, 인스타그램에 올려주기도 한다


이번해설이 있는 진최의 무용이야기워크숍은 1119일 월요일 오후 7시한미무용연회관 (3727  W . 6th st # 607 LA. CA. 90020) 에서 발레워크숍이 무료로 진행한다. 발레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한다. 우리 모두 호두까기인형에 환상 여행을 떠나 보자. 오늘 밤 꿈에 왕자님을 만나 클라라처럼 춤을 출지도  모른다.

11.12.1018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47 47. 내가 느낀 매튜본의 신데렐라 02/18/2019 178
46 46. LA한인회 문화의 샘터 2월 강좌 20회 페이퍼 플라워 아트 02/13/2019 330
45 45. 발레! 인사만 하여도 온몸에 땀이 흠뻑 02/11/2019 180
44 44. 발끝에서 시작되는 다이어트 발레 02/04/2019 423
43 43. 발레를 배우면 우리 아이 성격이 바뀐다. 01/28/2019 414
42 42. 클래식 발레가 궁금하신가요 01/21/2019 448
41 41. 새해 결심 살을 빼고 싶다면 발레리나 자세로... 01/14/2019 824
40 40. LA한인회 문화의 샘터 1월 강좌 19회 공예를 통한 힐링 및 자기발견 01/09/2019 475
39 39. 춤을 추며 양로병원 사랑의 봉사 01/07/2019 434
38 38. 내 인생의 롤모델은 누구인가 12/31/2018 516
37 37. 올 한해 발레사랑 함께 하여 행복합니다. 12/24/2018 501
36 36. 크리스마스 재롱잔치 - 교사의 보람 12/22/2018 363
35 35. 엘에이 한인회 문화의 샘터 12월 강좌 " 여행과 인생" 12/12/2018 806
34 34. 거리청소에서 깨달은 나의 변화 12/10/2018 466
33 33. 연말파티 인기짱 되는 비결. (1) 12/03/2018 1021
 1 |  2 |  3 |  4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