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형철의 모기지시장 워치

칼럼니스트: 공형철 부동산 전문가

모기지 론 전문상담(NMLS #2016565), 부동산 시장분석
[취급업무] 구입/차환, FHA/VA, Stated Income, 외국인 론 등
KAIST 금융 MBA

Tel: 949-892-8229
Email: hyungkong.mlo@gmail.com

 
2020년 가주 렌트 컨트롤 관리법 시행
12/05/2019 02:47 pm
 글쓴이 : hyungkong
조회 : 1,193  


2020년 가주 렌트 컨트롤 관리법 시행
새로운 세입자 보호법안(Tenant Protection Act) AB1482가 지난 9월 가주 양원에서 통과돼 10월 주지사가 서명함으로써 내년 1월 1일 시행되어 2030년 1월 1일 종료된다. AB1482는 렌트비 규제 대상 건물을 대폭 확대하고 대상 지역도 가주 전체로 하였고 퇴거 조항을 강화하는 등 강력한 세입자 보호장치를 담았다. 최근 무더기 발의된 렌트 컨트롤 관련 법안의 주요 사항들을 살펴보자.

1. 가주

AB1482는 렌트비 인상률을 소비자 물가지수(CPI)+5% 또는 10% 중 낮은 것으로 적용하며 연 2회 렌트비를 인상할 수 있도록 하였다. 내년 1월 1일 시행되며, 시행일로부터 15년(정확하게는 Certificate of Occupancy 발행일로부터 15년) 이내의 건물은 제외하므로 2005년 이전 건축된 아파트와 하우스가 대상이다. AB36 법안은 렌트 규제 대상을 확대하는 법안으로, 지난해 부결된 주민발의안 10의 연장 선상에서 1995년 이후 건축된 건물도 소규모 건물을 제외하고는 10년이 지나면 렌트 규제 대상에 포함한다.

AB1481은 건물주의 세입자 퇴거 제한 대상 지역을 확대하는 법안으로, 렌트 규제 대상 도시에 이미 적용되고 있는 ‘정당한 사유(Just Cause)’ 없이 세입자 퇴거를 금지하는 규정을 가주 전역으로 확대하자는 내용으로 AB1482 법안에 포함되었다.

2. LA 카운티

LA 카운티 수퍼바이저위원회는 9월 10일 지역 내 비자치지역(Unincorporated Area)의 연간 렌트비 인상 폭을 최대 8%로 제한하는 조례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이 조례안은 현재 렌트 컨트롤이 시행되지 않는 도시들의 주거용 임대 유닛을 대상으로 연간 렌트비 인상 폭은 지역 물가상승률을 기반으로 모두 5개 범주로 구분하였고 연 1회 렌트비를 인상할 수 있도록 하였다. CPI가 8%를 넘어도 연간 렌트비 인상 한도는 8%며, CPI가 3~8%면 CPI와 동일하게, CPI가 1~3%면 3%, CPI가 -2~1%면 CPI+2%, CPI가 -2%보다 낮으면 렌트비를 동결할 수 있다.

3. LA시

LA시 렌트비 인상 폭이 7월 1일부터 최대 4%로 확대되었다. 렌트비에 개스비와 전기 사용료가 포함되면 각각에 대해 1% 추가 인상이 가능하므로 최대 6%까지 인상이 가능하다. 연간 렌트비 인상 폭은 CPI에 연동하여 3~8% 사이에서 연 1회 인상할 수 있으며, 1978년 10월 1일 이전에 건축된 2가구 이상 다세대 주택 및 아파트가 대상이다.

하지만 AB1482 주법안이 최종 승인됨으로써 내년 1월 1일부터는 가주 렌트 컨트롤 법안 내용을 반영하여 적용하여야 한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07 (Dec 11, '20) 지난주 급등한 미국채 수익률이 1.0% 상단에 막히는 상황에서 … 12/11/2020 1396
106 (Dec 4, '20) 경기부양책 재협상 개시 및 백신승인 뉴스가 나오면서 미국채… 12/05/2020 544
105 (Nov 27, '20) 추수감사절 연휴를 끼고 시장에 영향을 미칠 큰 이슈가 없는 … 11/27/2020 580
104 (Nov 20, '20) 대통령 선거이후 커졌던 변동성이 줄어들면서 이자율도 하향… 11/20/2020 689
103 (Nov 13, '20) 주말에 나온 백신개발 뉴스 영향으로 이자율이 큰 폭으로 상… 11/13/2020 742
102 (Nov 6, '20) 수익률 하락세로 출발한 시장은 대선 결과가 나오면서 한때 … 11/06/2020 660
101 (Oct 30, '20) 코로나 재확산 및 경기부양책 미타결 우려감으로 이자율 하… 10/30/2020 945
100 (Oct 23, '20) 미국채 수익률은 한동안 지속되던 박스권을 상향 돌파하며 … 10/23/2020 1314
99 (Oct 16, '20) 주초반 백신 부작용 뉴스, 경기부양책 미타결 우려감으로 큰 … 10/16/2020 792
98 (Oct 9, '20) 트럼트 대통령 회복, 경기부양책 재협상 뉴스 영향으로 미국… 10/10/2020 1094
97 (Oct 2, '20) 시장이벤트없이 좁은 레인지 장세가 이어진 미국채 시장은 수… 10/02/2020 859
96 (Sep 25, '20) 하원 금융청문회에서 나온 연준관계자 발언들이 기존 입장을… 09/25/2020 768
95 (Sep 18, '20) 차환 수수료율 인상 영향으로 고정 모기지 이자율이 덩달아 … 09/19/2020 810
94 (Sep 11, '20) 이자율 시장은 한 주내내 방향을 정하지 못한 채 횡보장세를 … 09/11/2020 1012
93 (Sep 4, '20) 지난주 과다상승한 이자율 부담감에다가 경기지표 호조세가 … 09/04/2020 1137
 1 |  2 |  3 |  4 |  5 |  6 |  7 |  8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