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형철의 모기지시장 워치

칼럼니스트: 공형철 부동산 전문가

모기지 론 전문상담(NMLS #2016565), 부동산 시장분석
[취급업무] 구입/차환, FHA/VA, Stated Income, 외국인 론 등
KAIST 금융 MBA

Tel: 949-892-8229
Email: hyungkong.mlo@gmail.com

 
(Sep 18, '20) 차환 수수료율 인상 영향으로 고정 모기지 이자율이 덩달아 상승한 이번주 이자율 시장은 단기적으로 좀 더 상승할 가능성이 높아 보임
09/19/2020 05:43 pm
 글쓴이 : hyungkong
조회 : 454  



KEY WORDS:

QEVID-19, 백신/치료제, Average 2% Inflation, SOLVENCY, 뉴 노말, 낮은 주택재고


Market Analysis

이번주 30년 고정 모기지 이자율은 3.04%로 지난주대비 17bp 상승, 10년물 미국채 수익률은 0.697%로 지난주대비 3bp 상승하였습니다. 전주의 매수세가 이어지며 미국채 수익률 소폭 하락세로 출발한 시장은 주중반까지 주식시장 강세로 인한 후속매수세 약화, 개선된 제조업 지수가 나왔지만, 뒤이어 예상보다 약한 소매판매 지수가 나오는 등 경제지표 혼조세에 영향을 받으며 좁은 레인지안에서 횡보세를 보였습니다. 수요일 연준의장의 새로운 통화정책에 대한 설명이 나온 직후, 미국채 수익률은 반등하면서 0.7%대로 올라섰으나 목요일 세계경기 회복 장기화 우려감이 제기되면서 다시 하락세로 돌아선 후 큰 변동없이 보합세로 마감하였습니다.

[다음주 전망]연준의 평균물가목표제에 대한 추가 설명이 제시되었는데, 최대고용이 달성되는 2023년까지는 정책이자율을 올리지 않을 것으로 암시하였으며, 경기부양을 통한 최대고용 달성을 위하여 일시적으로 초과 인플레이션을 허용하겠다는 방침인 바, 연준에서는 앞으로 물가상승을 유도하기 위한 정책수단을 동원할 것이라는 분석이 가능합니다. 다른 연준관계자는 인플레이션이 일년동안 2.0%를 유지되는 시점을 최대고용이 달성된 것으로 보고 정책이자율을 인상할 수 있다고 언급하였습니다. 한편, 이번주에 이어 다음주에도 주택지표 발표가 예정되어 있으므로, 부동산시장 호황세가 지속되는지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스프레드 측면에서는, 단기적으로 미국채 수익률이 보합세를 보이는 가운데 모기지 차환 수수료율 인상 영향으로 인한 모기지 이자율 상승 가능성이 커지면서 스프레드는 소폭 확대될 것으로 보이며, 시간이 지나면서 미국채 수익률이 상승 추세로 타는 시점부터는 스프레드가 다시 축소될 것입니다. 다음주 30년 고정 모기지 이자율 2.90%~3.25%, 스프레드는 2.00%~2.45% 범위로 전망합니다.

US10Y key level: 1.80%(2019년말)1.43%(Brexit)1.32%(코로나 이전)0.38%(3/9)

FOMC: Nov 4~5┃US3M – US2Y: 0.06%┃US2Y – US10Y: 0.56%┃US10Y – TIPS: 1.68%

 

Mortgage Applications

주간 신청건수 2.9%=> -2.5%┃구입지수 317.7=> 316.2┃차환 3,415.1=> 3,289.4

 

Economic Indicators & Comments

  • 9월 뉴욕주 제조업지수 17.0로 예측치 6.0보다 큰 폭 상승(전월 3.7) => GOOD
  • 8월 산업생산 0.4%로 예측치 1.0대비 소폭 하락(전월 3.5%) => NEUTRAL
  • 8월 소매판매(핵심) 0.6%(-0.1%)로 예측치 1.0%(0.5%)대비 하락(전월 0.9%(0.9%)) => NEUTRAL
  • 주간실업청구건수 860,000로 예측치 850,000대비 소폭 감소(전주 893,000) => NEUTRAL
  • 8월 건축허가건수 1,470,000로 예측치 1,520,000대비 소폭 감소(전월 1,483,000) => NEUTRAL
  • 8월 주택착공건수 1,416,000로 예측치 1,478,000대비 소폭 감소(전월 1,492,000) => NEUTRAL
  • 9월 필라델피아 제조업지수 15.0로 예측치 15.0 대비 부합(전월 17.2) => NEUTRAL
  • 9월 미시간 소비자신뢰지수 78.9로 예측치 75.0대비 소폭 상승(전월 74.1) => GOOD

 

Economic Calendar

 

발표일

결과

예측

이전

8Existing Home Sales

9/22()

 

5,950K

5,860K

9Manufacturing PMI

9/23()

 

 

53.1

8New Home Sales

9/24()

 

875K

901K

8Durable Goods Orders(core)

9/25()

 

1.5%(2.0%)

11.4%(2.6%)

 

 

Real Estate & Mortgage Activities

1. 시장동향: 부동산시장 강세가 지속되고 있습니다. 구입 잠재수요에 비하여 턱없이 낮은 주택재고 상태가 개선되기 전에는 부동산 구입경쟁이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도심 다세대, 대형주택에는 일부 디스카운트 요인이 작용하고 있으며, 신축주택이나 외곽지역 하우스에는 프리미엄이 붙어서 거래되고 있습니다. 이번주 연준에서 발표한 새로운 통화정책 내용에 따르면, 금융시장 안정화를 위하여 미국채 및 모기지 매입을 통한 시장유동성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하였습니다. 하지만, 구체적인 모기지 매입규모나 지원시기에 대한 내용을 언급하지 않은 점으로 미루어 보아 매입규모의 점진적 축소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번주부터 일부 렌더들이 차환론 수수료 인상율을 적용하기 시작하면서, 30년 고정이자율에도 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이번 차환론 수수료율 인상 자체로는 거래과열 상황을 진정시키기에는 부족해 보이며, 상승하기 시작한 기대 인플레이션이 본격적인 상승추세를 타게 되면 모기지 이자율도 큰 폭으로 올라갈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시장 거래자료를 살펴보면, LA카운티 액티브 리스팅 10,321개로 일평균 신규 268/ 펜딩 210/ 클로징 357개이고, OC 액티브 리스팅 4,132개로 일평균 신규 106/ 펜딩 107/ 클로징 121개로 집계되었습니다.



2. 부동산/모기지 뉴스

  • 전국홈빌더협회, 9월 단독주택 건축신뢰지수가 83으로 5포인트 상승하며 35년래 최고치 기록. 한편, 코로나 사태 및 최근의 캘리포니아 산불로 인한 목재부족으로 목재가격이 상승하는 점에 우려감 표시
  • 모기지뉴스, 코로나 사태이후 7월까지 3개월간 급상승세를 보였던 주택지표가 8월부터 상승폭이 둔화되면서 숨고르기 국면으로 진입한 것으로 판단

※ 오늘의 관점: 경기가 불경기 또는 침체국면으로 진입하는지 여부를 이자율 시장에서 알 수 있는 단서는 무엇일까요?   

 

♣ 모기지 전문상담 => 정확한 분석으로 최저 이자율 제시합니다!!! (NMLS #2016565) ♣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00 (Oct 23, '20) 미국채 수익률은 한동안 지속되던 박스권을 상향 돌파하며 … 10/23/2020 116
99 (Oct 16, '20) 주초반 백신 부작용 뉴스, 경기부양책 미타결 우려감으로 큰 … 10/16/2020 415
98 (Oct 9, '20) 트럼트 대통령 회복, 경기부양책 재협상 뉴스 영향으로 미국… 10/10/2020 725
97 (Oct 2, '20) 시장이벤트없이 좁은 레인지 장세가 이어진 미국채 시장은 수… 10/02/2020 482
96 (Sep 25, '20) 하원 금융청문회에서 나온 연준관계자 발언들이 기존 입장을… 09/25/2020 424
95 (Sep 18, '20) 차환 수수료율 인상 영향으로 고정 모기지 이자율이 덩달아 … 09/19/2020 455
94 (Sep 11, '20) 이자율 시장은 한 주내내 방향을 정하지 못한 채 횡보장세를 … 09/11/2020 656
93 (Sep 4, '20) 지난주 과다상승한 이자율 부담감에다가 경기지표 호조세가 … 09/04/2020 781
92 (Aug 28, '20) 연방주택금융청의 차환(refinance) 수수료율 인상시기 연기 및 … 08/28/2020 919
91 (Aug 21, '20) 지난주 큰 폭의 이자율 상승후 하락조정이 나오면서 이자율… 08/21/2020 965
90 (Aug 14, '20) 러시아 백신승인 뉴스가 시장을 출렁거리게 만든 후 연이어 … 08/14/2020 732
89 (Aug 7, '20) 미국채 수익률 하향 안정세가 이어지던 중 주말을 앞두고 고… 08/07/2020 802
88 (Jul 31, '20) 연준의 제로금리 기조속에 암울한 경제성장률 및 부진한 고… 07/31/2020 902
87 (Jul 24, '20) 이자율 하락세가 우세하지만 레벨을 한단계 낮추기에는 여력… 07/24/2020 1010
86 (Jul 17, '20) 최근의 변동장세에 영향을 미칠만한 시장이슈가 없이 한 주… 07/17/2020 892
 1 |  2 |  3 |  4 |  5 |  6 |  7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